“목숨이 위험했다” 美가족, 나사에 1억원 손해배상 요구한 이유

입력 2024 06 23 16:25|업데이트 2024 06 23 16:25
미국 플로리다 케네디 우주 센터의 NASA 로고. 로이터 연합뉴스
미국 플로리다 케네디 우주 센터의 NASA 로고. 로이터 연합뉴스
미국에서 한 가족의 집에 국제우주정거장(ISS)에서 버려진 ‘우주 쓰레기’가 떨어져 지붕에 구멍이 난 일이 발생했다. 이 가족은 나사에 손해 배상금으로 8만 달러(약 1억 1128만원)를 요구하고 있다.

22일(현지시간) 미 NBC 뉴스 등에 따르면 나사는 지난달 미국 플로리다의 한 가정집 지붕에 구멍을 낸 금속 조각이 나사의 국제우주정거장에서 나온 우주 쓰레기인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다.

집주인 알레한드로 오테로는 “처음 보는 물체가 집 지붕과 2개의 층을 뚫고 추락했다. 처음에는 운석인 줄 알았다”며 “당시 집에 없었지만 이 금속 물체는 내 아들을 거의 덮칠 뻔했다”고 설명했다.

해당 물체는 모양이 원통형이며 높이가 약 10㎝, 너비가 약 4㎝인 것으로 전해졌다. 나사 관계자는 “물체의 특징과 금속 구성을 연구한 결과 이는 2021년 우주정거장에서 버려진 하드웨어와 일치했다”고 설명했다.
구멍이 뚫린 오테로의 집 천장. X(옛 트위터) 캡처
구멍이 뚫린 오테로의 집 천장. X(옛 트위터) 캡처
이에 오테로는 비보험 재산에 대한 손해, 정신적 피해 보상 등의 이유로 나사를 상대로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냈다. 오테로 가족의 변호사는 “이번 사건으로 인해 신체적으로 상처를 입은 사람은 아무도 없지만 잔해가 조금만 더 방향을 틀었다면 심각한 상처를 입거나 사망에 이를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변호사는 이번 소송은 우주 쓰레기로 인해 발생하는 사고를 앞으로 어떻게 처리해야 하는지에 대한 선례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여러 매체에 따르면 나사는 해당 소송에 대해 6개월의 시간을 가지겠다고 답했다.

나사는 “잔해가 전소되지 않고 남은 원인을 파악하고 필요에 따라 자세한 조사를 수행할 것”이라며 “나사는 우주 쓰레기가 나올 때 지구의 사람들을 보호하기 위해 가능한 한 많은 위험을 완화하는 데 전념하고 있다”고 전했다.

다만 미국 매체 아르스테크니카는 이 물체에 장착된 배터리가 나사 소유이기는 하지만 일본 우주항공연구개발기구(JAXA)가 발사한 화물 운반대 구조물에 부착돼 있어 책임 소재가 복잡해질 가능성이 있다고 보도했다.

우주 기관과 상업용 우주 회사가 이러한 방식으로 사용하지 않는 하드웨어를 폐기하는 것은 흔한 일이다. 우주 쓰레기들이 지구로 떨어지는 것을 방지하기 위한 대안이다.

이미 수만개의 쓰레기 조각과 수백만개의 작은 궤도 잔해 조각이 지구 주변 공간을 떠돌아다니고 있다.

사용한 위성과 로켓 부품 등 물체의 대부분은 대기권에서 완전히 타버리지만 때때로 일부 조각은 살아남아 지구로 떨어지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승연 기자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Best
  1. 이효리에 ‘사적 모임’ 요청한 ‘나는 솔로’ 男출연자들

    thumbnail - 이효리에 ‘사적 모임’ 요청한 ‘나는 솔로’ 男출연자들
  2. “백종원, 30년 공들였는데”…백종원 회사, 몸값 ‘4000억’ 대박날 수 있을까

    thumbnail - “백종원, 30년 공들였는데”…백종원 회사, 몸값 ‘4000억’ 대박날 수 있을까
  3. “여보”…무면허 여고생들 킥보드에 노부부 참변, 아내 사망

    thumbnail - “여보”…무면허 여고생들 킥보드에 노부부 참변, 아내 사망
  4. 새끼강아지 베란다서 던져 살해…범인은 ‘촉법소년’ 초등생

    thumbnail - 새끼강아지 베란다서 던져 살해…범인은 ‘촉법소년’ 초등생
  5. “오리고기 아닌 커피에서?”…‘복날 살충제 사건’ 추가진술 나왔다

    thumbnail - “오리고기 아닌 커피에서?”…‘복날 살충제 사건’ 추가진술 나왔다
  6. 전노민 “전처 김보연과 합의도 없이 9년 만에 재회”

    thumbnail - 전노민 “전처 김보연과 합의도 없이 9년 만에 재회”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