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터밤 여신’ 권은비 “아버지가 ‘프로답다’ 칭찬해”

입력 2024 06 21 23:54|업데이트 2024 06 21 23:54
가수 권은비. KBS 2TV 음악 프로그램 ‘더 시즌즈-지코의 아티스트’ 캡처
가수 권은비. KBS 2TV 음악 프로그램 ‘더 시즌즈-지코의 아티스트’ 캡처
지난해 음악 페스티벌 ‘워터밤’ 무대에 올라 화제가 되며 ‘워터밤 여신’이라는 수식어를 얻은 가수 권은비가 부모님의 반응을 공개했다.

권은비는 21일 방송된 KBS 2TV 음악 프로그램 ‘더 시즌즈-지코의 아티스트’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진행자인 가수 지코가 ‘이렇게 큰 관심과 지대한 사랑을 받을 것이라고 예상했냐’고 묻자 권은비는 “예상은 전혀 못 했다. (워터밤이) 솔로로서는 서울에서 하는 첫 행사였기 때문에 혼자 무대를 이끌어 나가야 하는데 경험이 많이 없다 보니까 긴장을 굉장히 많이 했었다”며 “많은 사랑을 받게 되어서 감사한 무대가 됐다”고 말했다.

지코가 ‘기억에 남는 주변인들의 반응이 있냐’고 하자 권은비는 “아무래도 부모님의 반응이었다”면서 “아버지는 ‘굉장히 프로다웠다’고 하셨다. 어머니는 (나를) 외면적으로만 봐주시는 분들도 있고, 악플도 많다 보니 그런 부분들이 조금 속상하셨던 것 같다. 반대로 (내가) 사랑받는 모습을 보며 감사해하셨다”고 말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Best
  1. ‘54세’ 심현섭, 11살 연하에 “아이 낳아줘” 프러포즈했다가

    thumbnail - ‘54세’ 심현섭, 11살 연하에 “아이 낳아줘” 프러포즈했다가
  2. 트럼프 총격범, 충격적인 ‘저장목록’…쏟아져 나온 사진에 ‘발칵’

    thumbnail - 트럼프 총격범, 충격적인 ‘저장목록’…쏟아져 나온 사진에 ‘발칵’
  3. 시민 눈썰미에… 성폭행 공개수배범 18년만 덜미

    thumbnail - 시민 눈썰미에… 성폭행 공개수배범 18년만 덜미
  4. “욱일기 벤츠 女차주, 스티커 찢자 경찰 신고” 끊이지 않는 목격담

    thumbnail - “욱일기 벤츠 女차주, 스티커 찢자 경찰 신고” 끊이지 않는 목격담
  5. 장윤정, 눈앞에서 ‘바바리맨’ 피해…“철봉에 매달려 있었다”

    thumbnail - 장윤정, 눈앞에서 ‘바바리맨’ 피해…“철봉에 매달려 있었다”
  6. “몸은 20대”…흰머리 빼고 그대로라는 61세 ‘동안 비결’

    thumbnail - “몸은 20대”…흰머리 빼고 그대로라는 61세 ‘동안 비결’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뉴스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