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 父 트라우마에 눈물 뚝뚝…母 “이제 용서해”

입력 2024 06 24 09:33|업데이트 2024 06 24 09:33
가수 이효리. JTBC ‘엄마, 단둘이 여행 갈래?’ 캡처
가수 이효리. JTBC ‘엄마, 단둘이 여행 갈래?’ 캡처
가수 이효리가 아버지에게 쌓인 응어리를 어머니 앞에서 털어놨다.

23일 방송된 JTBC ‘엄마, 단둘이 여행 갈래?’에서는 이효리 모녀가 두 번째 여행지인 거제에서 첫날 밤을 보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어머니가 홍합 부추전을 해주자 이효리는 “홍합만 골라 먹으면 아빠한테 한 소리 들었다”며 “서러워서 눈물을 뚝뚝 흘리면서도 소리도 못 내고 먹었다”고 회상했다. 어머니는 “아빠에 대한 트라우마가 가슴 속 깊이 박혀 있네. 그 정도인 줄은 몰랐다”고 말했다.

이효리가 어린 시절 부모님에 대한 안 좋은 기억을 계속 이어 나가자 어머니는 “그만하자”고 했다.
가수 이효리(오른쪽)와 그의 어머니. JTBC ‘엄마, 단둘이 여행 갈래?’ 캡처
가수 이효리(오른쪽)와 그의 어머니. JTBC ‘엄마, 단둘이 여행 갈래?’ 캡처
이효리는 제작진과 인터뷰에서 “풀지 못한 응어리가 있어서 자꾸 애기를 하려고 할 때 엄마가 아예 차단시켜 버리니 오히려 더 반감이 생겼다. ‘옛날에도 안 들어주더니 지금도 안 들어주네’라는 답답한 마음이 올라왔다”고 털어놨다.

어머니는 “너하고 마주 앉아서 이런 대화만 나눈다는 게 게 슬픈 현실”이라고 했고, 이효리는 “그럼 진짜 대화는 놔두고 가짜 대화만 하자는 거냐”며 따져 물었다.

어머니는 “언제 갈지 모르는 사람한테 증오만 남아 뭐하냐. 용서하라”고 하자 이효리는 “증오만 남지 않았다. 그런 일이 있었다고 이야기하는 것”이라고 했다.

결국 이효리는 노래를 부르다 눈물을 흘렸고, 빗물로 얼굴을 닦아 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Best
  1. “故 현철, 임종 직전 10분간 눈물 흘렸다”

    thumbnail - “故 현철, 임종 직전 10분간 눈물 흘렸다”
  2. “수치스럽다”…女동창생 폭행해 ‘식물인간’ 만든 20대男, 선처 호소

    thumbnail - “수치스럽다”…女동창생 폭행해 ‘식물인간’ 만든 20대男, 선처 호소
  3. “오타니 결혼식?” 깜짝 놀라게 한 현장 ‘포착’…日 환호한 사진

    thumbnail - “오타니 결혼식?” 깜짝 놀라게 한 현장 ‘포착’…日 환호한 사진
  4. “보양식 아닌 커피에서?”…‘복날 살충제 사건’ 추가진술 나왔다

    thumbnail - “보양식 아닌 커피에서?”…‘복날 살충제 사건’ 추가진술 나왔다
  5. 주차관리원과 바람난 아내 “진정한 사랑 찾아…양육비는 못 줘”

    thumbnail - 주차관리원과 바람난 아내 “진정한 사랑 찾아…양육비는 못 줘”
  6. 설운도, 이자연도 ‘눈물바다’…현철, 동료가수 배웅 속 떠났다

    thumbnail - 설운도, 이자연도 ‘눈물바다’…현철, 동료가수 배웅 속 떠났다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