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희열, 표절 논란 2년 만에…“돈 받으러 온 거구나”

입력 2024 06 25 17:13|업데이트 2024 06 25 17:13
작곡가 겸 방송인 유희열의 근황이 공개됐다. 유튜브 ‘쑥쑥’
작곡가 겸 방송인 유희열의 근황이 공개됐다. 유튜브 ‘쑥쑥’
작곡가 겸 방송인 유희열의 근황이 공개됐다.

지난 23일 유튜브 채널 ‘쑥쑥’에는 ‘10차 회의 중 (with 유희열)’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에서 양세찬은 본격적인 채널 오픈 전 소속사 대표인 유희열과 함께 회의 시간을 가졌다.

양세찬은 “괜찮다가도 얘기하다 보면 깊게 들어가다 보면 걸릴 것들이 되게 많다”며 “우리가 이제 대표님을 만나서 아이디어 나온 거 좀 뭔가 회사가 지원이 되는지”라고 말했다.

이에 유희열이 “너희 지금 제작비 받으러 온 거구나”라고 하자, 양세찬은 “돈 구걸하러 온 거 아니다. 절대로. 대표님 저도 (돈) 있어요”라고 해명했다.

양세찬은 유희열에게 “쑥쑥 채널이 커가는 과정이 있는데 대표님이 보시기에 어떤가”라고 물었다.

이어진 “너는 뭘 제일 하고 싶냐”는 유희열의 질문에 양세찬은 “제일 뭔가 트렌디하고 사람들이 많이 유입될 만한 거는 토크다”라며 “그런데 지금 토크가 너무 많다”고 우려를 표했다.

그러자 유희열은 “결국엔 로맨틱 드라마도 ‘선재 업고 튀어’든 뭐가 됐든 잘생기고 멋지고 키스신도 가슴 떨리지만 결국에는 대화랑 얘기다. 얘기가 어떻게 흘러가서 어떻게 키스하느냐로 가슴 떨리는 거지, 결국에 우리들이 제일 궁금해하는 건 사람과 사이 관계에서 만들어지는 대화의 결인 것”이라고 답했다.

그러면서 “그런데 그걸 네가 잘한다. 세찬이는 무조건 이야기를 다 들어줄 거 같다. 나도 쑥쑥을 보면서 몰랐던 세찬이의 매력을 보게 됐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한편 유희열은 지난 2022년 6월 표절 의혹이 제기된 후 모든 활동을 중단한 상태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Best
  1. 이혜영 “응급실, 입원, 수술…고통스러운 병” 건강이상 고백

    thumbnail - 이혜영 “응급실, 입원, 수술…고통스러운 병” 건강이상 고백
  2. 강민경 “고교 때 스타킹 신는데 화장실 위에서 훔쳐보더라”

    thumbnail - 강민경 “고교 때 스타킹 신는데 화장실 위에서 훔쳐보더라”
  3. “엄마 배 속에 있을 때…” 태아 시절 기억한다는 아기, 가능한 일일까

    thumbnail - “엄마 배 속에 있을 때…” 태아 시절 기억한다는 아기, 가능한 일일까
  4. 하정우, 데뷔 21년 만에 SNS 개설…‘이 배우’와 다정한 투샷

    thumbnail - 하정우, 데뷔 21년 만에 SNS 개설…‘이 배우’와 다정한 투샷
  5. “맛없으니 먹어보라” 美경찰 출동시킨 한인 부녀 ‘버블티 사건’

    thumbnail - “맛없으니 먹어보라” 美경찰 출동시킨 한인 부녀 ‘버블티 사건’
  6. “생일 한달 앞두고”…‘태권도장 학대’ 5살, 의식불명 11일 만에 숨졌다

    thumbnail - “생일 한달 앞두고”…‘태권도장 학대’ 5살, 의식불명 11일 만에 숨졌다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뉴스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