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라우마 생겨, 폐업할 것” ‘치킨집 갑질’ 공무원 경찰 조사 받는다

입력 2024 06 27 14:00|업데이트 2024 06 27 14:20

대구 중구·치킨집 업주, 공무원 2명 고발
업주 “그 눈빛 못 잊어, 폐업할 것”

대구 중구청 공무원들이 갑질 피해를 폭로한 치킨집 업주를 찾아가 사과하는 모습.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대구 중구청 공무원들이 갑질 피해를 폭로한 치킨집 업주를 찾아가 사과하는 모습.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치킨집 갑질’ 공무원 4명 중 2명이 경찰 수사를 받게 됐다.

대구 중구는 관내 치킨집에서 맥주를 쏟고 업주에게 폭언한 것으로 알려져 공분을 산 공무원 2명을 경찰에 고발했다고 27일 밝혔다.

중구청 감사팀 관계자는 “해당 공무원들의 진술을 받는 등 조사를 마쳤으며, 업주분이 인터넷 커뮤니티에 올린 내용을 봤을 때 형법에 위배되는 사항이 있다고 봤다”면서 “사실관계를 따져봐야 하는 부분이 있어 경찰에 고발했다”고 설명했다.

다만 징계 여부에 대해서는 “경찰 수사 결과 등이 나와야 정해질 것”이라며 이들 공무원이 현재 업무를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치킨집 업주 A씨도 이들 공무원 2명을 협박 혐의로 고소했다.
치킨집 사장에게 삿대질을 하며 항의하는 손님 일행. 
네이버 카페 ‘아프니까 사장이다’ 캡처
치킨집 사장에게 삿대질을 하며 항의하는 손님 일행. 네이버 카페 ‘아프니까 사장이다’ 캡처
‘대구 치킨집 갑질’은 지난 13일 자영업자 온라인 커뮤니티 ‘아프니까 사장이다’에 A씨가 올린 글을 통해 알려졌다.

A씨는 공무원 일행이 가게 바닥에 일부러 맥주를 붓고, 이를 닦던 A씨 아내에게 “나 여기 구청 직원인데 동네 모르는 사람 없다”며 “내가 이런 가게는 처음 본다. 바로 장사 망하게 해주겠다”고 말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신혼부부인 저희에게 한 줄기 희망조차 안 보인다”며 “너무 속상하고 무서워서 하소연해본다”고 토로했다.

이후 공무원들이 매장에 찾아와 사과했지만, 허리춤에 손을 올리거나 팔짱을 끼고 있는 등 부적절한 태도가 폐쇄회로(CC)TV에 찍혀 공분을 샀다.

이에 중구는 지난 18일 구청 홈페이지에 구청장 명의로 사과문을 올리고 “철저한 조사를 통해 진상을 규명하고 모든 행정적 조치를 하겠다”고 밝혔다.

A씨는 ‘갑질’의 여파로 가게 문을 닫기로 했다. A씨는 지난 21일 채널A를 통해 “공무원이 사과하러 왔지만 그냥 시켜서 사과한 것 같다”면서 “그 아저씨의 눈빛을 못 잊을 것 같다”고 말했다.

김소라 기자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Best
  1. “故 현철, 임종 직전 10분간 눈물 흘렸다”

    thumbnail - “故 현철, 임종 직전 10분간 눈물 흘렸다”
  2. “수치스럽다”…女동창생 폭행해 ‘식물인간’ 만든 20대男, 선처 호소

    thumbnail - “수치스럽다”…女동창생 폭행해 ‘식물인간’ 만든 20대男, 선처 호소
  3. “오타니 결혼식?” 깜짝 놀라게 한 현장 ‘포착’…日 환호한 사진

    thumbnail - “오타니 결혼식?” 깜짝 놀라게 한 현장 ‘포착’…日 환호한 사진
  4. “보양식 아닌 커피에서?”…‘복날 살충제 사건’ 추가진술 나왔다

    thumbnail - “보양식 아닌 커피에서?”…‘복날 살충제 사건’ 추가진술 나왔다
  5. 주차관리원과 바람난 아내 “진정한 사랑 찾아…양육비는 못 줘”

    thumbnail - 주차관리원과 바람난 아내 “진정한 사랑 찾아…양육비는 못 줘”
  6. 설운도, 이자연도 ‘눈물바다’…현철, 동료가수 배웅 속 떠났다

    thumbnail - 설운도, 이자연도 ‘눈물바다’…현철, 동료가수 배웅 속 떠났다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