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장난아냐” 역대급이라는 ‘이 자격증’…응시자 확 늘었다

입력 2024 06 27 15:31|업데이트 2024 06 27 15:31

지난해 국가기술자격 231만명 응시
전년보다 11% 늘어…‘안전관리’ 분야 자격 인기

안전관리 자료 이미지. 픽사베이
안전관리 자료 이미지. 픽사베이
지난해 국가기술자격 검정형 필기시험 및 과정평가형 자격 응시자가 전년보다 10.7% 증가했다. 특히 안전 관련 국가자격 응시 인원이 역대 최고 수준을 기록하는 등 인기를 끌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국산업인력공단은 27일 국가기술자격시험 현황을 담은 ‘2024년 국가기술자격 통계연보’를 발간했다. 연보에는 지난해 공단과 대한상공회의소 등 10개 기관에서 시행한 국가기술자격 548개 종목의 통계가 수록됐다.

지난해 국가기술자격 검정형 필기시험 및 과정평가형 자격의 응시자는 총 231만 7887명으로, 전년 대비 10.7%(22만 3169명) 증가했다. 자격 취득자는 75만 499명으로, 전년보다 1.5% 늘었다.

자격등급별 응시인원(필기시험 기준)은 기능사가 40.7%로 가장 많았고 기사 23.5%, 서비스 22.5%, 산업기사 11.1%, 기술사와 기능장 각 1.1%가 뒤를 이었다.

응시인원의 연령은 20대가 41.4%로 가장 많았다. 이어 30대 17.5%, 50대 이상 14.1%, 10대 13.6%, 40대 13.4% 순이었다.

특히 50대 이상 수험자는 전년 대비 22.2% 늘며 역대 가장 많은 사람이 응시했다. 50대 이상이 많이 응시하는 자격은 지게차운전기능사(2만 5694명), 한식조리기능사(2만 459명), 전기기능사(1만 7013명) 순이었다. 60대 이상은 조경기능사를 많이 응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안전관리’ 분야 인기…최다 응시인원 기록

산업안전보건법에 따라 ‘안전관리사 선임자격’이 부여되는 안전관리 분야의 자격에 대한 인기도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인간공학기사의 경우 지난해 5494명이 응시해 전년 대비 158.1%가 증가했고, 산업안전기사는 역대 최다인 8만 253명이 응시했다.

등급별 역대 최고 응시인원을 기록한 자격은 주로 안전 관련 종목이었다.

소방기술사(2964명), 건설안전기술사(2934명), 위험물기능장(7531명), 가스기능장(2414명), 에너지관리기능장(1839명), 건설안전기사(3만 4908명), 산업안전산업기사(3만 8901명), 위험물산업기사(3만 1065명), 전기기능사(6만 239명) 등이 역대 최다 응시인원을 기록했다.

안전 관련 자격이 아닌 종목은 지게차운전기능사(11만 279명)뿐이었다.

올해 처음 시행한 이러닝운영관리사에는 1063명이 응시했다.

이우영 공단 이사장은 “급변하는 노동시장에 적시 대응하기 위해 국가기술자격 데이터의 디지털 전환을 가속하겠다”며 “빅데이터에 기반한 시험 운영을 통해 대국민 서비스를 개선하고 국가경쟁력 제고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윤예림 기자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Best
  1. ‘54세’ 심현섭, 11살 연하에 “아이 낳아줘” 프러포즈했다가

    thumbnail - ‘54세’ 심현섭, 11살 연하에 “아이 낳아줘” 프러포즈했다가
  2. 트럼프 총격범, 충격적인 ‘저장목록’…쏟아져 나온 사진에 ‘발칵’

    thumbnail - 트럼프 총격범, 충격적인 ‘저장목록’…쏟아져 나온 사진에 ‘발칵’
  3. 시민 눈썰미에… 성폭행 공개수배범 18년만 덜미

    thumbnail - 시민 눈썰미에… 성폭행 공개수배범 18년만 덜미
  4. “욱일기 벤츠 女차주, 스티커 찢자 경찰 신고” 끊이지 않는 목격담

    thumbnail - “욱일기 벤츠 女차주, 스티커 찢자 경찰 신고” 끊이지 않는 목격담
  5. “몸은 20대”…흰머리 빼고 그대로라는 61세 ‘동안 비결’

    thumbnail - “몸은 20대”…흰머리 빼고 그대로라는 61세 ‘동안 비결’
  6. 장윤정, 눈앞에서 ‘바바리맨’ 피해…“철봉에 매달려 있었다”

    thumbnail - 장윤정, 눈앞에서 ‘바바리맨’ 피해…“철봉에 매달려 있었다”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뉴스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