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서죠?”…정직한 노숙자에 하루 만에 5000만원 기부금 모였다

입력 2024 06 27 16:52|업데이트 2024 06 27 16:53
정직한 모습을 보여 인생역전에 성공한 하제르 알-알리. 하제르 알-알리 인스타그램 캡처
정직한 모습을 보여 인생역전에 성공한 하제르 알-알리. 하제르 알-알리 인스타그램 캡처
네덜란드의 한 노숙자가 현금 2000유로(약 297만원)가 든 지갑을 주워 경찰에 신고한 사연이 알려지자 하루 만에 그를 위해 3만 4102유로(약 5057만원)의 기부금이 모였다.

26일(현지시간) AFP통신 등에 따르면 하제르 알-알리(33)는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중앙역에서 현금으로 교환하기 위해 빈 플라스틱병을 찾다가 벤치에서 지갑을 발견했다. 1년 반 동안 노숙자 생활을 해온 그는 두 아이의 아버지인 것으로 전해졌다.

지갑을 주운 하제르는 경찰서로 가져가 신고했다. 당시 경찰서를 찾은 하제르는 “누구 돈인지 모르겠다. 어쩌면 정말 필요한 사람의 돈일 수도 있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지갑에 신분증이나 연락처가 없어 주인과의 연락은 불가능했다”며 “정직함에 대한 보상으로 시민들에게 주는 표창과 50유로(약 7만 4000원) 상당의 상품권을 하제르에게 제공했다”고 밝혔다. 1년 안에 지갑 속 돈의 주인을 찾지 못하면 돈은 하제르의 소유가 된다.

이러한 사실이 알려지자 온라인상에서는 ‘정직한 하제르를 돕자’는 온라인 모금이 시작됐고 하루 만에 3만 4102유로(약 5057만원)가 모인 것으로 알려졌다.
고펀드미에 올라온 하제르 알-알리를 위한 온라인 모금. 고펀드미 홈페이지 캡처
고펀드미에 올라온 하제르 알-알리를 위한 온라인 모금. 고펀드미 홈페이지 캡처
한 익명의 기부자는 750유로(약 111만원)를 기부했으며, 총 기부자는 2800명이라고 한다. 그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겠다는 메시지도 잇따랐다. 해당 기부금 사이트는 하제르가 기부금을 통해 임대 주택을 마련하게 됐다고 전했다.

하제르는 “모두에게 너무 감사하다. 지금 내 기분은 말로 표현할 수 없다. 모금된 돈으로 인생을 재건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하승연 기자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Best
  1. “故 현철, 임종 직전 10분간 눈물 흘렸다”

    thumbnail - “故 현철, 임종 직전 10분간 눈물 흘렸다”
  2. “수치스럽다”…女동창생 폭행해 ‘식물인간’ 만든 20대男, 선처 호소

    thumbnail - “수치스럽다”…女동창생 폭행해 ‘식물인간’ 만든 20대男, 선처 호소
  3. “오타니 결혼식?” 깜짝 놀라게 한 현장 ‘포착’…日 환호한 사진

    thumbnail - “오타니 결혼식?” 깜짝 놀라게 한 현장 ‘포착’…日 환호한 사진
  4. “보양식 아닌 커피에서?”…‘복날 살충제 사건’ 추가진술 나왔다

    thumbnail - “보양식 아닌 커피에서?”…‘복날 살충제 사건’ 추가진술 나왔다
  5. 주차관리원과 바람난 아내 “진정한 사랑 찾아…양육비는 못 줘”

    thumbnail - 주차관리원과 바람난 아내 “진정한 사랑 찾아…양육비는 못 줘”
  6. 설운도, 이자연도 ‘눈물바다’…현철, 동료가수 배웅 속 떠났다

    thumbnail - 설운도, 이자연도 ‘눈물바다’…현철, 동료가수 배웅 속 떠났다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