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결혼·임신’ 한꺼번에 알린 130만 유튜버…“남편은 이동욱 닮아”

입력 2024 02 02 00:39|업데이트 2024 02 02 10:33
‘130만 유튜버’ 랄랄이 임신 4개월 차라고 밝혔다. 랄랄 인스타그램
‘130만 유튜버’ 랄랄이 임신 4개월 차라고 밝혔다. 랄랄 인스타그램
‘130만 유튜버’ 랄랄이 임신 4개월 차라고 밝혔다.

1일 랄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비혼주의를 외치던 제가 결혼을 결심하고 엄마가 되었습니다! 결혼 안 한다는 놈들이 제일 먼저 간다더니”라며 결혼을 발표했다.

이어 “오랜 시간 교제하며 배울 점이 많고 성숙한 이 사람과 평생을 함께하고 싶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어요. 저 스스로 결혼하면 안 되는 사람이라고 생각해서 결혼에 대해서는 특히 부정적이었어요. 평생 나만을 위해 살고 싶고 불필요한 희생은 절대 하고 싶지 않다는 생각으로 가득 차 있었어요”라고 솔직히 고백했다.

그러면서 “지금도 너무 철없고 막무가내지만, 엄마가 된 만큼 책임감을 가지고! 지금처럼 씩씩하고 행복하게 잘 살게요! 지금 저에겐 몸이나 정신적으로도 큰 변화의 시기이지만, ‘이유라’도 행복하고 ‘랄랄’로도 여러분께 건강한 웃음 드릴 수 있도록 신선하고 재미있는 콘텐츠 많이 만들어 올리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랄랄은 유튜브 채널 라이브 방송을 통해 현재 임신 4개월 차라며 결혼식 대신 양가 부모님과 함께 여행을 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예비 신랑은 모델 일을 오래 했고, 배우 이동욱을 닮았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