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혼시절 떠올렸던 고현정…“눈물 난다”며 이런 글 올렸다

입력 2024 05 19 14:35|업데이트 2024 05 19 14:35
고현정 유튜브
고현정 유튜브
최근 유튜브를 시작한 배우 고현정이 구독자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고현정은 18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를 통해 “주말 잘 보내고 계실까요? 저는 여러분께서 남겨주신 따뜻한 마음들을 하나하나 눈에 담으며 계속 눈물이 나긴 하지만, 너무 행복한 주말을 보내고 있다”라며 글을 올렸다.

그는 “스쳐 지나갈 수도 있으셨을 텐데 멈춰서 댓글도 써주시고, 애써 써주신 그 글들에 저는 너무 큰 위로를 받고 ‘아 이런 게 누군가가 마음을 토닥거려 주는 기분인 걸까’ 생각이 들더라”라며 심경을 전했다.

이어 “그래서 혹시 여러분만 괜찮으시다면 제가 앞으로 여러분들을 ‘토다기’라고 불러도 괜찮을까요?”라며 구독자들의 ‘애칭’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앞서 고현정은 전날 공개한 ‘고현정 브이로그 2’ 영상에서 지난 4월 주얼리 브랜드 행사에 참석하기 위해 도쿄를 다녀온 모습을 담으면서 도쿄에 얽힌 추억들을 자막에 담아 화제를 모았다.

고현정은 “1995년, 연예계를 떠나 결혼을 하고 도쿄 니혼바시에서 신혼 생활을 시작했다”라며 “함께이거나 아니거나, 난 혼자인 시간이 많았다. 혼자 밥을 먹고, 혼자 물건을 사고, 도쿄에 와서야 많은 것을 혼자 해내기 시작했다. 둘이었지만 혼자였던 시간들을 견딜 용기가 필요했던 도쿄”라고 털어놓았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