뷔, ‘지혜’와 관계 직접 인정…“행복해라”

입력 2024 01 29 23:58|업데이트 2024 01 30 15:31
SNS 캡처
SNS 캡처
그룹 방탄소년단 뷔가 팬들과의 공감대를 형성했다.

뷔는 지난 28일 자신의 소셜미디어(SNS)에 “태준아 지혜야 행복해라”라는 멘트와 사진 여러 장을 올려 화제를 모았다.

뷔는 아이유 선공개곡 ‘러브 윈즈 올(Love wins all)’ 뮤직비디오 촬영 비하인드 사진을 올렸는데, 해당 사진을 본 한 네티즌이 ‘과몰입’을 했다면서 뷔와 아이유를 각각 ‘태준’과 ‘지혜’로 부른 것으로부터 시작됐다.

해당 네티즌은 “이름은 모른다. 내가 지었다. 보기만 해도 아련하다. 무슨 말인 줄 알지?”라 설명을 더했고, 수많은 이들의 공감을 이끌어냈다.

이는 국내를 넘어 글로벌 ‘밈’으로 등극하며 해외 팬들까지도 두 사람을 각각 ‘태현’과 ‘지혜’로 부르게 되었고, 팬들의 즐거운 놀이 문화로 자리잡았다. 특히 뷔가 직접 이들의 이름을 부르고, 관계도 정의내려 팬들은 크게 호응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