딸 손 잡고 ‘겨울연가’ 촬영장 간 최지우 “이게 얼마 만인지”

입력 2024 01 30 09:58|업데이트 2024 01 30 14:22
최지우 인스타그램 캡처
최지우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최지우가 딸과 함께 자신이 출연했던 드라마 ‘겨울연가’(2002) 촬영장을 찾았다.

최지우는 지난 29일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와. 이게 얼마 만인지”라고 적었다. 함께 올린 사진에는 ‘겨울연가’의 촬영장이었던 강원도 평창군 대관령면 발왕산에서 찍은 사진 여러 장이 담겼다.

최지우는 ‘겨울연가’ 입간판이 세워진 곳에서 딸의 손을 꼭 잡고 인증사진을 남겼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딸과 함께 감동입니다”, “겨울연가 생각나네요”, “아름다워요” 등의 답글을 올렸다.

한편 최지우는 9세 연하의 IT회사 대표와 2018년 결혼했다. 2020년 마흔여섯의 나이로 어렵게 임신에 성공한 최지우는 “노산의 아이콘인 저를 보고 힘내라”라며 격려글을 올리기도 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