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 번 쓰러졌다…” 나영석, ‘요로결석’에 촬영 때도 고통

입력 2024 01 30 23:50|업데이트 2024 01 30 23:50
나영석 PD가 요로결석을 고백했다. 유튜브 채널 ‘채널십오야’
나영석 PD가 요로결석을 고백했다. 유튜브 채널 ‘채널십오야’
나영석 PD가 요로결석을 고백했다.

30일 유튜브 채널 ‘채널십오야’에는 ‘십오야 심폐 소생해 줄 닥터즈’라는 제목으로 라이브 방송이 진행됐다. 이날 영상에는 JTBC 토일드라마 ‘닥터슬럼프’의 주연 배우 박신혜, 박형식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닥터슬럼프’에서 박신혜가 맡은 남하늘은 급성 담낭염으로 도로 위에 쓰러진 채 달려오는 트럭과 마주한다. 이에 나영석은 “내 몸이 다 아픈듯하다”며 고통에 공감했다.

나영석은 “전 다른 병이 있는데 그 병의 고통과 비슷해 보인다. 제가 요로결석이 있다”고 고백했다.

이어 “한 세 번 쓰러졌다. 돌이 여기를 막으면 진짜 엄청 아프다. 내 병이니까 말해도 되지 않나. 생명에는 지장이 없긴 하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꽃보다 누나’ 갔다 올 때 요로결석에 걸려서 비행기에서 너무 힘들었다”며 “요로결석은 집안에 부모님 중 한 분이 그러면 그런 경우가 있다더라”라고 설명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