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시간 운동, 취미는 클라이밍”…설현, 탄탄한 팔근육 공개

입력 2024 02 03 11:02|업데이트 2024 02 03 11:02
MBC ‘나 혼자 산다’
MBC ‘나 혼자 산다’
배우 설현이 클라이밍에 빠진 일상을 공개했다.

지난 2일 MBC ‘나 혼자 산다’ 방송 말미에는 설현의 일상이 예고됐다.

영상에서 설현은 “혼자 산 지 7년 된 김설현이다”면서 자신의 취향으로 완성된 집을 공개했다. 설현은 “이 집은 현재 완성형이다. 편안하고 안정된 느낌, 조화가 잘 되는 콘셉트로 제 취향으로 채워 모은 공간이다”고 설명했다.

반려견의 모닝콜로 눈을 뜬 설현은 6개월째 아침으로 좋아하는 샌드위치를 먹었다. 또한 팬트리에는 텀블러가 가득했다. 설현은 “텀블러는 한 300개 된다”면서 “붕어빵 100개 먹기가 목표다. 하나에 미쳐서 울고 웃는 게 너무 재미있다”고 했다.

그 중에서도 애정 끝판왕은 바로 클라이밍이라고 했다. 하루 5시간 운동을 하는 등 선수급 포스의 설현은 “거의 클라이밍 선수로 활동하고 있다시피 하고 있다. 한창 빠져있다. 클라이밍이 제 심장이고 뇌의 80%를 차지하는 취미 활동이다”고 전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