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주 한잔”…‘음주운전’으로 자숙 중인 곽도원, 목격된 곳

입력 2024 02 06 07:56|업데이트 2024 02 06 14:46
음주운전으로 자숙 중이던 배우 곽도원의 근황이 목격됐다. 김장훈 인스타그램.
음주운전으로 자숙 중이던 배우 곽도원의 근황이 목격됐다. 김장훈 인스타그램.
배우 곽도원이 음주운전 적발 뒤 약 2년여 만에 근황을 전했다.

5일 가수 김장훈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성미누나가 공연하느라 수고했다고 밥 사줬다”며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킹크랩을 든 김장훈의 모습이 담겼는데, 곽도원도 이 자리에 함께해 눈길을 끌었다.

김장훈은 이어 “백년도 못 사는데 천년을 살 것처럼 맨날 바쁘다고 좋은 사람들 만나지도 못하고”라며 “좋은 사람들과 밥 먹고 소주 한잔하는 게 진짜 행복”이라고 덧붙였다.

곽도원은 2022년 9월 제주도에서 음주운전한 혐의로 입건됐다. 그는 도로에 차를 세워놓고 잠들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적발됐으며, 당시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치(0.08%)의 약 2배에 달하는 0.158%였다.

곽도원은 이 사건으로 벌금 1000만원의 약식명령을 받았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