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용진 회장 아내 한지희와 협업곡 낸 가수는 누구

입력 2024 03 22 10:12|업데이트 2024 03 22 10:12
정용진 신세계 회장의 아내이자 플루티스트인 한지희(왼쪽)씨와 가수 범키. 뉴스1·브랜뉴뮤직 홈페이지
정용진 신세계 회장의 아내이자 플루티스트인 한지희(왼쪽)씨와 가수 범키. 뉴스1·브랜뉴뮤직 홈페이지
가수 범키(본명 권기범)가 정용진 신세계 회장의 아내이자 플루티스트인 한지희씨와 협업곡을 선보였다.

22일 소속사 브랜뉴뮤직에 따르면 범키는 전날 자신의 첫 CCM(기독교 음악) 정규 앨범 ‘디 오비디언트’(The Obedient)를 발매했다. 이 앨범은 8년 만에 발표하는 범키의 정규앨범이기도 하다.

범키는 이번 앨범에서 많은 사람에게 사랑받고 있는 CCM 명곡들을 선별해 자신만의 스타일로 재편곡했다. 앨범에는 트리플 타이틀곡 ‘하나님의 숨결’, ‘주님 말씀하시면’, ‘내 모습 이대로’를 비롯해 총 10개의 곡이 수록돼 있다.

범키의 트리플 타이틀곡 중 하나인 ‘주님 말씀하시면’에는 한지희씨가 참여했다. 소속사는 “한씨의 참여로 다채로운 트랙을 완성했다”고 설명했다.

평소 한씨는 범키가 부른 CCM 곡을 즐겨 들어왔던 것으로 전해졌다. 한씨는 지난해 연말 서울 서초구 예술의전당에서 열린 독주회에서 범키와 협업 무대를 펼치기도 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