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혼’ 황정음 “골프 제일 싫다”…‘쌍쌍바’ 농담에 미소로

입력 2024 03 26 06:54|업데이트 2024 03 26 13:38
유튜브 ‘짠한형’
유튜브 ‘짠한형’
배우 황정음이 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에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뽐냈다.

황정음은 지난 25일 공개된 예고 영상에서 함께 출연한 윤태영이 “골프 얘기 하면 안되나? 네 앞에서?”라고 묻자 “아니, 괜찮아”라고 답했다.

황정음은 “전 골프가 제일 싫어요”라고 말해 이혼 소송 중인 남편을 연상하게 했다. 윤태영은 “이 영상 1000만뷰는 나올 것 같은데?”라고 말했고, 신동엽은 제작진이 산 쌍쌍바를 황정음에 건네며 “아니 왜 쌍쌍바를 사와. 두개 다 못 먹지? 쫙 찢어”라고 이혼을 떠올리게 하는 농담을 했고, 황정음은 웃었다. 이들의 자세한 이야기는 추후 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에서 공개된다.

황정음은 2016년 프로골퍼 출신 사업가 이영돈(42)과 결혼, 이듬해 첫째 아들을 낳았다. 결혼 4년 만인 2020년 9월 법원에 이혼 조정 신청서를 제출했으나, 2021년 7월 재결합했다. 다음 해 둘째 아들을 낳았지만 재결합 3년 만에 결국 각자의 길을 걷게 됐다. 황정음 소속사는 “심사숙고 끝에 ‘더 이상 혼인을 유지하기 어렵다’는 결정을 내렸다. 이혼소송 진행 중”이라고 알렸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