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 묻은 여성이 도움 요청”…경찰 출동해 보니

입력 2024 03 27 14:56|업데이트 2024 03 27 14:56
아내를 둔기로 여러 차례 폭행한 50대 남편이 경찰에 붙잡혔다.

27일 경기 의정부경찰서는 50대 A씨를 특수상해 혐의로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10시 50분쯤 의정부시의 한 아파트에서 아내 B씨의 머리를 둔기로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아내와 술을 마시다 말다툼이 벌어지자 집 안에 있던 둔기를 이용해 범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아내 B씨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생명에 지장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건 당일 “손에 피가 묻은 여성이 도움을 청한다”는 이웃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를 현행범 체포했다.

경찰은 구체적인 범행 동기 등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서울신문 DB
서울신문 DB


권윤희 기자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