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 ‘이 신문사’ 기자 출신이었다…일주일 만에 퇴사

입력 2024 03 28 07:06|업데이트 2024 03 28 09:47
MBN ‘전현무계획’
MBN ‘전현무계획’
방송인 전현무가 광화문을 찾아 과거 기자 시절의 추억을 떠올린다.

29일 방송되는 길바닥 먹큐멘터리 MBN ‘전현무계획’ 7회에서는 ‘광화문 맛집’ 탐방에 나선 전현무, 곽튜브의 모습이 펼쳐진다.

이날 광화문에 간 전현무는 “내가 여기 (○선일보) 일주일 다녔어”라며 “일주일 다녀서 맛집은 잘 모르고, 일주일 내내 술 마시고 토한 기억뿐”이라고 과거 편집국 수습기자 시절을 떠올렸다.

전현무는 이어 시민들이 추천한 광화문 김치찌개 맛집으로 발걸음을 옮긴다. 식당 사장은 아침 9시에 방문한 이들에게 “지금 촬영을요? 먹을 수는 있다”며 즉석에서 촬영 허가를 해준다.

사장이 전현무에게 “평상복 입어서 누군지 못 알아봤다”고 말하자, 전현무는 “평소에 평상복밖에 안 입는데요?”라며 웃음을 터뜨린다.

자리에 앉은 전현무와 곽튜브는 식당 사장이 추천한 ‘김치두루찌개·제육직화·계란말이’ 세트를 주문한다. 기대에 찬 전현무는 “신문사 옆에 있는 식당은 맛없으면 바로 아웃이야”라고 말하고, 곽튜브는 “맛없으면 기자 분들이 기사 써버리니까?”라고 되묻는다.

이에 전현무는 “안 와 버리지. 기자들 입맛이 얼마나 까다로운데”라며 기대감을 높인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Best
  1. 이효리에 ‘사적 모임’ 요청한 ‘나는 솔로’ 男출연자들

    thumbnail - 이효리에 ‘사적 모임’ 요청한 ‘나는 솔로’ 男출연자들
  2. “백종원, 30년 공들였는데”…백종원 회사, 몸값 ‘4000억’ 대박날 수 있을까

    thumbnail - “백종원, 30년 공들였는데”…백종원 회사, 몸값 ‘4000억’ 대박날 수 있을까
  3. “오리고기 아닌 커피에서?”…‘복날 살충제 사건’ 추가진술 나왔다

    thumbnail - “오리고기 아닌 커피에서?”…‘복날 살충제 사건’ 추가진술 나왔다
  4. “여보”…무면허 여고생들 킥보드에 노부부 참변, 아내 사망

    thumbnail - “여보”…무면허 여고생들 킥보드에 노부부 참변, 아내 사망
  5. “오타니 결혼식?” 깜짝 놀라게 한 현장 ‘포착’…日 환호한 사진

    thumbnail - “오타니 결혼식?” 깜짝 놀라게 한 현장 ‘포착’…日 환호한 사진
  6. 새끼강아지 베란다서 던져 살해…범인은 ‘촉법소년’ 초등생

    thumbnail - 새끼강아지 베란다서 던져 살해…범인은 ‘촉법소년’ 초등생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