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리, 홀가분해진 근황…크롭탑 입고 성수동 ‘포착’

입력 2024 04 02 18:18|업데이트 2024 04 02 18:18
SNS 캡처
SNS 캡처
혜리가 근황을 공개했다.

그룹 걸스데이 출신 배우 혜리는 2일 자신의 소셜미디어(SNS)에 “성수동 나들이”라고 전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서울 성수동에서 열린 한 브랜드 행사에 참석한 혜리의 모습이 담겨있다.

무엇보다 혜리는 홀터넥 디자인의 크롭탑룩을 완벽히 소화한 채 시크한 표정을 짓고 있다.

한편 혜리는 현재 영화 ‘열대야’ 촬영에 임하고 있다. ‘열대야’는 한밤중에도 열기가 식지 않는 도시 방콕에서 살아남기 위해 온 몸을 던진 이들의 가장 뜨거운 24시간을 그린 하드보일드 액션 영화다. 혜리를 비롯해 장동건, 우도환이 주연을 맡았다.
혜리, 홀가분해진 근황. SNS 캡처
혜리, 홀가분해진 근황. SNS 캡처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