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희, 할리우드 진출 소식 후 첫 근황

입력 2024 04 03 09:24|업데이트 2024 04 03 09:24
김미경 인스타그램 캡처
김미경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김태희가 미국 할리우드 진출 소식을 전한 후 근황이 전해졌다.

배우 김미경은 3일 인스타그램에 “조금 늦은 태희의 생일을 축하합니다. 우리의 시간은 언제나 두배로 빨리 간다. 나이 불문 나의 좋은 친구들”이라며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에서 김미경은 한 레스토랑에서 지인들과 김태희의 생일을 축하하고 있는 모습. 특히 김태희는 스웨터를 걸치고 모자를 썼는데 모자를 썼는데도 여전히 아름다운 미모가 눈길을 끈다.

앞서 김태희는 지난 1월 할리우드 진출 소식을 전했다. 김태희의 소속사 스토리제이컴퍼니 측은 “김태희가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 새 시리즈 ‘버터플라이’(Butterfly)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동명의 그래픽 노블을 원작으로 한 ‘버터플라이’는 베일에 싸인 전직 미 정보요원 데이비드 정(대니얼 대 킴 분)이 어떤 선택으로 삶이 산산조각이 나고, 과거에 얽매인 그를 살해하라는 명령을 받은 현직요원 레베카와 쫓고 쫓기는 이야기를 그린 시리즈물이다.

이 작품은 한국계 미국 배우인 대니얼 대 킴이 주연과 제작을 동시에 맡아 화제를 모았다.

유창한 영어 실력을 갖춘 김태희는 ‘버터플라이’를 통해 영어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