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 “김지원에게 힘 되고 싶어…달려왔다”

입력 2024 04 03 17:54|업데이트 2024 04 03 17:54
배우 송중기가 ‘눈물의 여왕’ 특별 출연 소감을 전했다. 유튜브 ‘tvN drama’
배우 송중기가 ‘눈물의 여왕’ 특별 출연 소감을 전했다. 유튜브 ‘tvN drama’
배우 송중기가 ‘눈물의 여왕’ 특별 출연 소감을 전했다.

3일 유튜브 채널 ‘tvN drama’에는 tvN 토일드라마 ‘눈물의 여왕’ 7~8화 비하인드 영상이 게재됐다.

송중기는 지난달 31일 방송된 ‘눈물의 여왕’ 8회에서 홍해인(김지원)의 변호사 빈센조 역할로 특별 출연한 바 있다. 송중기는 지난 2021년 방영된 드라마 ‘빈센조’에서의 모습을 그대로 연출해 시선을 모았다.

영상에서 송중기는 “빈센조 역할이 있다고 해서 달려왔다. 김지원 배우가 촬영을 열심히 하고 있어서 미약하나마 힘이 되고자 왔는데, 내가 오히려 더 재밌게 찍고 가는 것 같다”고 촬영 소회를 밝혔다.

이어 “굉장히 다양한 장르가 섞여 있는 것 같아서 나 역시도 재밌었고, 장영우 감독님, 김희원 감독님과 현장에서 재밌게 즐기다가는 느낌”고 전했다.

송중기는 김수현, 김지원과 호흡도 언급했다. 그는 “김수현씨와 너무 오랜만에 촬영을 같이하는데 너무 반가웠다. 그래서 더더욱 수현씨 오랜만의 복귀가 기대된다”며 “김지원씨와는 많은 작품을 같이 했었지만, 오늘 현장에서 촬영하면서 지원씨한테 이런 엄청난 포스를 느낀 건 또 오랜만인 것 같다. 나 역시도 시청자 중 한 명으로서 ‘눈물의 여왕’ 재밌게 보고 응원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