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과일’ 먹고 얼굴에 3도 화상 입은 남성 “극심한 고통 느꼈다”

입력 2024 05 27 10:49|업데이트 2024 05 27 11:44
캐슈 열매. 캐슈의 씨인 캐슈넛은 식품으로 널리 소비된다. 헛열매인 캐슈는 캐슈 사과로도 불린다. 위키피디아
캐슈 열매. 캐슈의 씨인 캐슈넛은 식품으로 널리 소비된다. 헛열매인 캐슈는 캐슈 사과로도 불린다. 위키피디아
한 영국 남성이 멕시코를 여행하던 중 처음 보는 과일을 먹고 얼굴에 3도 화상을 입은 사연이 전해졌다.

26일(현지시간) 뉴욕포스트 등에 따르면 영국인 토마스 해롤드 왓슨(28)은 멕시코를 여행하던 중 ‘캐슈 사과’라는 이국적인 과일을 먹고 3도 화상을 입었다.

왓슨은 지난 1일 멕시코의 유카타 반도에서 관광을 하던 중 한 과일 가판대에서 ‘캐슈 사과’라는 과일을 발견했다.

평소 해외여행을 즐겨 다니며 여행 경험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공유하는 것을 좋아하는 왓슨은 과일을 먹어도 좋다는 가판대 주인의 말에 구매해 먹어보기로 결심한다.
캐슈 사과를 먹고 얼굴에 3도 화상을 입은 토마스 해롤드 왓슨. 토마스 해롤드 왓슨 인스타그램
캐슈 사과를 먹고 얼굴에 3도 화상을 입은 토마스 해롤드 왓슨. 토마스 해롤드 왓슨 인스타그램
그러나 왓슨은 캐슈 사과를 손으로 집어 먹은 직후 엄청난 통증을 경험했다고 한다.

왓슨은 “처음 깨물었을 때부터 통증이 있었다”며 “불덩어리 같은 것이 입 안에서 터지는 느낌이 들었고 불에 타는 느낌이 입 전체에 퍼지는 것을 느꼈다”고 설명했다.

다음 날 잠에서 깨어난 왓슨은 마치 산을 뿌린 것처럼 완전히 타서 딱지가 생긴 얼굴과 변색된 손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그는 “입술이 거의 녹아버릴 것 같았다”며 “3~4일 동안 입술이 없어진 느낌이었다”고 회상했다.

불행히도 왓슨의 회복 과정은 길고 고통스러웠던 것으로 전해졌다. 여러 매체에 따르면 그는 “며칠 전 입술 피부 전체를 벗겨 냈는데 여전히 아프지만 예전보다는 훨씬 나아졌다”고 했다.

관광객들에게 알려지지 않았지만 캐슈 열매의 껍질 속에는 피부와 점막 등을 자극하는 ‘아나카르드산’이 들어있다.

그렇기 때문에 캐슈 열매를 섭취할 때에는 껍질을 벗긴 후 굽거나 찌는 방식으로 독성분을 제거한 후에 먹어야 한다.

하승연 기자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