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홀로 집에’ 케빈의 집, 72억원 매물로 나왔다

입력 2024 05 28 15:01|업데이트 2024 05 28 15:08
영화 ‘나홀로 집에’에서 케빈의 집으로 나왔던 주택. 에어비앤비 캡처
영화 ‘나홀로 집에’에서 케빈의 집으로 나왔던 주택. 에어비앤비 캡처
할리우드 영화 ‘나홀로 집에’(1990)에 등장하는 미국 시카고의 저택이 부동산 시장에 매물로 나왔다. 가격은 525만달러(약 71억 5800만원)이다.

28일(한국시간) ABC방송 등 현지 매체에 따르면, ‘나홀로 집에’에서 주인공 케빈 매컬리스터 가족이 사는 집으로 등장하는 저택이 최근 부동산 매물 사이트에 올라왔다.

1921년 지어진 이 주택은 미국 유명 부촌 중 하나로 꼽히는 일리노이주 시카고 교외인 위네트카 지역에 위치해 있다. 시카고 시내에서 차로 약 1시간 거리에 있다.

9126제곱피트(847.8㎡) 면적에 침실 5개와 욕실 6개를 갖추고 있다. 2018년 주택을 개조, 확장하며 농구 코트로 쓸 수 있는 체육관과 소규모 영화관 설비까지 갖춰져 있다.
영화 ‘나홀로 집에’에서 케빈의 집으로 나왔던 주택 내부 현재 모습(위)과 영화 ‘나 홀로 집에’ 속 장면. 질로우·20세기폭스
영화 ‘나홀로 집에’에서 케빈의 집으로 나왔던 주택 내부 현재 모습(위)과 영화 ‘나 홀로 집에’ 속 장면. 질로우·20세기폭스
현관 등 주택의 외관은 영화 속 모습과 비슷하나 내부는 다른 것으로 알려졌다. 영화의 상당 부분이 이 집이 아닌 당시 폐쇄된 뉴트리어 타운십 고등학교에서 촬영했기 때문이다.

이 집의 현 소유주는 2012년 3월 이 집을 158 만5000달러(21억 5877만원)에 구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집은 2021년 12월 숙박공유 플랫폼 에어비앤비가 고객에게 하룻밤 특별한 체험을 제공하는 이벤트용 숙소로 활용하기도 했다.

중개업체 측은 “‘나홀로 집에’로 유명한 이 벽돌 저택은 미국 대중문화에서 가장 상징적인 영화 속 집을 소유할 드문 기회를 줄 것”이라고 소개했다.
영화 ‘나 홀로 집에’에서 케빈의 집으로 나왔던 주택. 질로우 캡처
영화 ‘나 홀로 집에’에서 케빈의 집으로 나왔던 주택. 질로우 캡처
한편 영화 속에서 8세 주인공 케빈은 크리스마스 연휴에 가족과 떨어져 큰 저택에 홀로 남게 된 뒤 집에 침입한 도둑 일당에 맞서는 등 좌충우돌 모험을 겪게 된다. 이번에 매물로 나온 저택의 전경은 이 영화에 여러 차례 등장한다.

김채현 기자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