퉁퉁 부은 발…성유리, ‘80㎏→50㎏’ 감량 근황

입력 2024 06 04 18:01|업데이트 2024 06 04 18:01
그룹 ‘핑클’ 출신 가수 성유리가 산후 다이어트에 성공했다. 성유리 인스타그램
그룹 ‘핑클’ 출신 가수 성유리가 산후 다이어트에 성공했다. 성유리 인스타그램
그룹 ‘핑클’ 출신 가수 성유리가 산후 다이어트에 성공했다.

성유리는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다이어트 전후 몸무게를 공개했다. 쌍둥이 임신으로 몸무게가 80.9㎏였던 성유리는 출산 후 50.1㎏까지 감량에 성공했다.

앞서 성유리는 2022년 쌍둥이 딸을 출산한 후 단기 다이어트에 성공, KBS2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 MC로 출산 6개월 만에 복귀한 바 있다. 당시 성유리는 제작발표회에서 “급 다이어트와 마음의 준비를 했다”라고 말했으며, 이후에도 다이어트에 집중하는 근황을 전하기도 했다.

1981년생인 성유리는 1998년 ‘핑클’ 멤버들과 데뷔해 ‘영원한 사랑’ ‘나우’ 등의 곡으로 큰 인기를 얻었다. 배우로 전향해 드라마 ‘천년지애’(2003) ‘쾌도 홍길동’(2008) ‘신들의 만찬’(2012) ‘몬스터’(2016) 등에 출연했다.

성유리는 2017년 프로골퍼 안성현과 결혼해 2022년 쌍둥이 딸을 낳았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