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석천, 28년 전 ‘짝사랑男’ 만났다…“그때보다 매력있어”

입력 2024 06 04 19:10|업데이트 2024 06 04 19:10
유튜브 채널 ‘홍석천의 보석함’
유튜브 채널 ‘홍석천의 보석함’
방송인 홍석천이 28년 전 짝사랑남을 만나 눈길을 끈다.

4일 유튜브 채널 ‘홍석천의 보석함’에는 배우 송승헌이 출연했다.

이날 홍석천은 송승헌에 대해 “28년 전 나의 지독한 찐 짝사랑남, 영원한 짝남”이라고 소개했다.

1996년 송승헌의 데뷔작인 시트콤 ‘남자 셋 여자 셋’을 함께한 홍석천은 “그때보다 훨씬 깊이 있고 매력적이다”라며 송승헌의 외모를 칭찬했다.

송승헌은 당시 홍석천의 연기에 신동엽을 비롯한 주변인들이 홍석천에 대해 물었다고 한다. 이때 홍석천은 커밍아웃 전이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