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년 만에 이혼한 윤민수…‘전처’ 다시 만났다

입력 2024 06 04 19:51|업데이트 2024 06 04 22:56
윤민수 인스타그램
윤민수 인스타그램
가수 윤민수가 아들 윤후가 ‘월반’으로 고등학교를 졸업했다고 알렸다.

윤민수는 4일 인스타그램에 아들 윤후의 성장 과정이 담긴 영상을 올리면서 “자랑스러운 내 새끼. 졸업 축하해. 월반, 가문의 영광. 사랑해”라고 적었다.

이어 올린 사진에는 윤민수와 윤후, 윤민수의 전처가 함께 가족사진을 찍은 모습이 담겼다. 윤민수는 최근 이혼 소식을 전한 바 있다.

윤후는 2006년 11월생으로, 만 17세다. 지난 1월 윤후의 친모는 “17세 대학생”이라며 대학에 진학한다고 밝혔다.

한편 윤민수는 지난 2006년 결혼해 같은 해 아들 윤후를 얻었다. 윤민수와 윤후는 MBC 예능 프로그램 ‘아빠! 어디가?’에 출연하며 인기를 얻었다.

윤민수는 지난달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혼 소식을 전하며 “서로에 대한 믿음과 신뢰가 있기에 서로를 응원하며 후의 엄마 아빠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