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CTV에 찍힌 ‘김길수 검거’ 순간…격렬한 저항에 형사 온몸으로 제압

입력 2023 11 07 21:34|업데이트 2023 11 07 21:34
지난 4일 치료를 받다 도주한 탈주범이 경기 의정부시에서 검거됐다. 사진은 도주 사흘째인 6일 검거 직전 의정부시 가능동 일대에서 의정부경찰서 형사들에게 쫓기는 김길수의 모습. 2023.11.7 연합뉴스(CCTV 화면 갈무리)
지난 4일 치료를 받다 도주한 탈주범이 경기 의정부시에서 검거됐다. 사진은 도주 사흘째인 6일 검거 직전 의정부시 가능동 일대에서 의정부경찰서 형사들에게 쫓기는 김길수의 모습. 2023.11.7 연합뉴스(CCTV 화면 갈무리)
특수강도 혐의로 서울구치소에 수용됐다가 병원 치료 중 도주한 김길수(36)가 지난 6일 경찰과의 추격적 끝에 검거되는 모습이 공개됐다.

7일 경찰에 따르면 김길수의 여성 지인 A씨는 김씨가 도주 직후 처음 찾아간 인물로 경찰의 밀착감시 대상이었다.

의정부경찰서는 강력팀 소속 여성 B 경찰관을 A씨에게 배치했다. A씨와 ‘라포르(rapport·신뢰와 친근감으로 이뤄진 인간관계)’를 형성해 A씨의 경찰에 대한 반감을 누그러뜨리려 한 것이다.

김길수가 붙잡히기 약 15분 전인 6일 오후 9시 10분쯤 B 경찰관은 A씨와 의정부시의 한 식당에서 대화를 나누고 있었다.

그 순간 테이블 위에 놓여 있던 A씨의 전화기가 울렸다. 화면에 뜬 번호는 일반적인 휴대전화 번호와 달랐다.

B 경찰관은 즉시 경찰 상황실에 연락해 해당 번호에 대한 위치 추적을 하게 했다. 발신지는 의정부시 가능동의 한 공중전화였다. 경찰은 즉시 출동했고 그곳에서 김길수를 검거할 수 있었다.
지난 4일 치료를 받다 도주한 탈주범이 경기 의정부시에서 검거됐다. 사진은 도주 사흘째인 6일 검거 직전 의정부시 가능동 일대의 한 공중전화 부스 안에서 지인에게 전화를 거는 김길수의 모습. 2023.11.7 연합뉴스(CCTV 화면 갈무리)
지난 4일 치료를 받다 도주한 탈주범이 경기 의정부시에서 검거됐다. 사진은 도주 사흘째인 6일 검거 직전 의정부시 가능동 일대의 한 공중전화 부스 안에서 지인에게 전화를 거는 김길수의 모습. 2023.11.7 연합뉴스(CCTV 화면 갈무리)
인근 폐쇄회로(CC)TV에는 긴박했던 검거 순간이 그대로 담겼다.

영상에는 전날 오후 경기 의정부시 가능동에서 우산을 쓰고 길을 걷는 김길수의 모습이 담겼다.

검은 차량이 다가와 그 앞을 가로막자 김길수는 순식간에 방향을 바꿔 달리기 시작했고, 형사들은 차에서 내려 그를 뒤쫓기 시작했다.

김길수는 도로 위의 자동차 사이를 질주했지만 이내 붙잡혔다. 김길수가 몸부림을 치며 강하게 저항하자 형사들은 온몸으로 그를 제압했다. 김길수의 도주는 63시간 만에 막을 내렸다.

경찰 관계자는 “(김길수가) 공중전화를 이탈하기 전에 빨리 출동해 검거할 수 있었다”며 “병가 중에 현장을 지휘한 형사과장부터 형사들이 집에도 못 들어가며 고생을 많이 했다”고 전했다.
검거된 김길수  특수강도 혐의로 서울구치소에 수감됐다가 병원 치료 중 달아난 김길수가 6일 오후 검거돼 경기도 안양동안경찰서로 압송되고 있다. 2023.11.7 연합뉴스
검거된 김길수
특수강도 혐의로 서울구치소에 수감됐다가 병원 치료 중 달아난 김길수가 6일 오후 검거돼 경기도 안양동안경찰서로 압송되고 있다. 2023.11.7 연합뉴스
특수강도 혐의로 경찰에 체포된 김길수는 서울 서초경찰서 유치장에서 플라스틱 숟가락 손잡이 부분을 삼켰고, 안양시 동안구의 한 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4일 오전 6시 20분 서울구치소 관계자들을 따돌리고 도주했다.

그는 서울과 경기 북부를 오가며 경찰 추적을 피하기 위해 옷을 갈아입는거나 노숙 등을 하며 몸을 숨겼지만 결국 경찰에 덜미를 잡혔다.

경찰은 김길수를 검거하는 데 큰 역할을 한 경기북부경찰청 의정부경찰서 이선주 경사와 경기남부경찰청 안양동안경찰서 김민곡 경장을 각각 경위와 경사로 계급씩 특별승진하고 표창을 수여했다고 밝혔다.

김민지 기자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Best
  1. “故 현철, 임종 직전 10분간 눈물 흘렸다”

    thumbnail - “故 현철, 임종 직전 10분간 눈물 흘렸다”
  2. “수치스럽다”…女동창생 폭행해 ‘식물인간’ 만든 20대男, 선처 호소

    thumbnail - “수치스럽다”…女동창생 폭행해 ‘식물인간’ 만든 20대男, 선처 호소
  3. “오타니 결혼식?” 깜짝 놀라게 한 현장 ‘포착’…日 환호한 사진

    thumbnail - “오타니 결혼식?” 깜짝 놀라게 한 현장 ‘포착’…日 환호한 사진
  4. “보양식 아닌 커피에서?”…‘복날 살충제 사건’ 추가진술 나왔다

    thumbnail - “보양식 아닌 커피에서?”…‘복날 살충제 사건’ 추가진술 나왔다
  5. 주차관리원과 바람난 아내 “진정한 사랑 찾아…양육비는 못 줘”

    thumbnail - 주차관리원과 바람난 아내 “진정한 사랑 찾아…양육비는 못 줘”
  6. 현철 추모한 장윤정 “빗길 조심히…잊지 않겠습니다”

    thumbnail - 현철 추모한 장윤정 “빗길 조심히…잊지 않겠습니다”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