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현, 깜짝 놀랄 ‘기쁜 소식’ 공개… 두 아이 엄마 된다

입력 2024 06 13 10:26|업데이트 2024 06 13 10:26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캡처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캡처
배우 이정현이 둘째 임신 소식을 전했다.

14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는 편스토랑의 안방마님, 만능 여신 이정현이 반갑고 기쁜 소식을 전한다. 이정현이 순둥이 딸 서아에 이어 둘째 임신 사실을 공개한다. 일도, 육아도, 살림도, 요리도 만능으로 해내는 이정현의 행복한 고백이 흐뭇한 미소를 안겨줄 것으로 기대된다.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캡처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캡처
최근 진행된 ‘편스토랑’ 스튜디오 녹화에서 이정현은 “‘편스토랑’이 가족 같은 방송이기 때문에 이 자리에서 처음 말씀드릴 것이 있다”라며 모두를 긴장하게 했다. 이정현은 떨리는 목소리로 꺼낸 말은 “둘째가 생겼다”는 것. 이정현의 고백에 ‘편스토랑’ 식구들은 모두 환호를 지르며 열띤 축하 인사를 전했다. 이에 이정현은 “‘편스토랑’이 임신 명당인 것 같다”며 “제가 아무래도 나이가 있어서 둘째를 기대는 안 하고 있었는데 너무 감사하다”라고 했다.

이어 이정현의 둘째 임신의 자세한 이야기가 공개됐다. 태명은 복덩이. 이정현은 첫째 서아 임신 당시를 떠올리며 “입덧이 심해 3개월 내내 울었다”, “너무 힘들어서 둘째는 안 가지려고 했다”라고 했다. 이정현이 둘째 임신을 간절히 바라게 된 이유, 둘째 임신 이후 느꼈던 감정 등을 고백하자 ‘편스토랑’ 스튜디오가 감동으로 물들었다는 후문이다.

이와 함께 복덩이 엄마 이정현의 달라진 먹방과 이를 지켜보는 의사 남편의 반응도 공개된다. 또 이정현이 꿈을 꾸고 깜짝 놀랐다는 둘째의 태몽 이야기도 들을 수 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Best
  1. ‘입국 금지’ 유승준, UFC 데뷔? “내 팔뚝이 제일 굵어”

    thumbnail - ‘입국 금지’ 유승준, UFC 데뷔? “내 팔뚝이 제일 굵어”
  2. 심현섭, ‘♥11세 연하’에 프러포즈 성공…부모님에 인사드렸다

    thumbnail - 심현섭, ‘♥11세 연하’에 프러포즈 성공…부모님에 인사드렸다
  3. 이혜영 “응급실, 입원, 수술…고통스러운 병” 건강이상 고백

    thumbnail - 이혜영 “응급실, 입원, 수술…고통스러운 병” 건강이상 고백
  4. 강민경 “고교 때 스타킹 신는데 화장실 위에서 훔쳐보더라”

    thumbnail - 강민경 “고교 때 스타킹 신는데 화장실 위에서 훔쳐보더라”
  5. “엄마 배 속에 있을 때…” 태아 시절 기억한다는 아기, 가능한 일일까

    thumbnail - “엄마 배 속에 있을 때…” 태아 시절 기억한다는 아기, 가능한 일일까
  6. “맛없으니 먹어보라” 美경찰 출동시킨 한인 부녀 ‘버블티 사건’

    thumbnail - “맛없으니 먹어보라” 美경찰 출동시킨 한인 부녀 ‘버블티 사건’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뉴스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