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혜경 남편, ‘빈센조’ 이 사람이었다

입력 2023 09 25 09:19|업데이트 2023 09 25 09:19
안혜경 인스타그램 캡처
안혜경 인스타그램 캡처
방송인 안혜경(44)의 남편은 드라마 ‘빈센조’ 관계자였다.

안혜경은 지난 24일 서울 청담동 모처에서 비연예인과 화촉을 밝혔다.

두 사람의 결혼식 사회는 배우 송중기가 맡았다.

최근 득남해 이탈리에 로마에 머물던 송중기는 일시 귀국, 시간을 쪼개 안혜경 결혼식의 사회를 맡았다.

송중기의 소속사 하이지음스튜디오 측은 “송중기가 안혜경의 결혼식에서 사회를 진행하며 두 사람의 결혼식을 축복했다”라고 밝혔다.

그간 방송에서 안혜경과 특별한 접점이 없었던 송중기가 그의 결혼식 사회를 맡으면서 두 사람이 어떤 인연인지 관심이 쏠린 가운데, 안혜경의 남편이 드라마 ‘빈센조’의 송요훈 촬영감독으로 확인됐다.

안혜경은 지난 2월 초 송중기가 연극 ‘독’ 마지막 공연을 보러 왔다며 친분을 과시하기도 했다. 당시 안혜경은 사진을 올린 후 “요훈이 덕에 이런 감동도 누리고 고맙다”고 남긴 바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