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압도적 재력 자랑”…16기 옥순, 급이 다른 호캉스

입력 2023 09 25 18:35|업데이트 2023 09 25 18:35
SNS 캡처
SNS 캡처
16기 돌싱 옥순이 재력을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옥순은 23일 소셜미디어(SNS)에 “피부 관리받고 주말 호캉스. 살이 많이 빠지니 없던 주름이 많이 생겨서 속상하더라고요. 8kg 증량하고 피부도 가꾸고 이젠 관리 열심히 하겠습니다”며 “한주 고생하셨어요. 행복한 저녁시간 편안 쉼 하시고, 좋은 꿈 꾸세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2장을 공개했다.

사진은 한 특급호텔의 프레지덴셜 스위트 룸이다. 압도적인 크기의 럭셔리한 룸 모습이 눈길을 끈다.

한편 16기 옥순은 1988년생으로 서양화가다. 대한민국미술대전에서 2회 연속 수상해 28세에 최연소 교수가 됐다고 밝힌 바 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