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민, ‘한강뷰’ 살아도…결혼정보회사 점수에 “충격”

입력 2023 09 28 09:46|업데이트 2023 09 28 09:46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 신랑수업’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 신랑수업’
가수 김종민이 결혼정보회사 점수에 충격을 받았다.

27일 방송된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 신랑수업’에서는 코요태 김종민과 빽가가 결혼정보회사 점수표대로 채점을 받았다.

결혼정보회사 점수표 기준은 나이, 외모, 학력, 직업, 연봉, 자산, 종교, 거주지. 결혼정보회사 대표는 “아무리 결혼이 늦어졌다고 해도 40대는 싫다고 하는 분들이 생각보다 많다”며 44세 김종민과 42세 빽가의 나이를 평가했다.

이어 “직업적인 부분은 프리랜서, 방송 일은 아무래도 불안정하게 느껴져 선호하지 않는다”며 반대로 빽가가 가수 코요태와 별개로 사진작가와 카페 등 사업을 하는 면은 “안정적으로 보인다”고 높이 평가했다.

김종민은 누나, 여동생이 있어 시누이 2명으로 “좋을 수 없는 조건”이라는 말을 들었지만 반대로 빽가는 남동생이 있어 “괜찮다”는 평을 받았다.

경제력으로는 김종민의 한강뷰 아파트가 자가가 아닌 전세라는 점이 걸렸다. 전세라도 금액적으로는 높게 보일 수 있지만 내 자산이 아니라 빼라고 하면 빼야 한다는 것. 반면 빽가의 김포 타운하우스는 자가, 거기에 본인 소유 카페도 크게 운영한다는 점이 장점이었다.

김종민은 “카페 땅도 빽가 것”이라고 거들었다. 이에 장영란이 “김종민은 집 안 사고 뭐 했냐”고 묻자 김종민은 “저는 주식이나 재테크”라고 답했다. 출연진들은 “김종민은 사회에 환원했다”라고 포장했다.

결혼정보회사 대표는 “요즘 여성분들 중 외모만 내 스타일이면 된다고 하는 분들도 있다. 외모가 중요하다. 김종민은 호불호 없이 선호되는 스타일로 나이가 아쉬울 뿐 너무 좋다. 빽가는 너무 말랐다. 여성들이 나보다 다리 가는 남자를 싫어하는 경우가 많고 피어싱도 싫어하는 사람들이 있다. 김종민을 (외모적으로) 여성분들이 훨씬 더 좋아할 것 같다”고 말했다.

종합적으로 보면 빽가가 훨씬 더 매칭 성공률이 높은 것으로 나왔다. 김종민은 “충격적이다”라고 반응했다. 총 점수는 김종민이 55점, 빽가가 75점. 문세윤은 “김종민이 외모만 이겼는데 그것도 필터가 해준 것”이라 꼬집었다. 김종민은 “나름대로 괜찮다고 생각했는데 상대방이 볼 때 불안할 수도 있겠다”라고 스스로 평가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