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 번 쓰러져”… 나영석 PD 고통 토로한 이 질병

입력 2024 01 31 09:14|업데이트 2024 01 31 09:14
채널 십오야 유튜브
채널 십오야 유튜브
나영석 PD가 요로결석으로 극심한 통증을 겪었다고 털어놨다. 요로결석은 요로계에 생성된 요석으로 소변의 흐름에 장애가 초래돼 격심한 통증 등이 발생하는 질병이다.

나 PD는 지난 30일 유튜브 ‘채널 십오야’에서 진행한 ‘십오야 심폐 소생해 줄 닥터즈’라는 제목의 라이브 방송에서 요로결석의 고통을 토로했다. 이날 게스트로 나온 배우 박신혜가 JTBC 주말드라마 ‘닥터슬럼프’에서 맡은 역할 ‘남하늘’이 급성 담낭염으로 고통스러워하는 모습을 본 뒤 자신의 경험을 말했다.

나 PD는 “제가 세 번 쓰러졌다. 돌이 여기를 막으면 진짜 엄청 아프다”며 “진짜 아프다. 저 때 (남하늘이 고통스러워하는 것처럼) 딱 저렇게 된다”고 말했다. 그는 “다행히 요로결석이 죽는 병은 아니다. 생명에 지장이 없는 병”이라고 부연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