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준희 “다이어트 성공하고 쌍꺼풀·코·입술 성형” 전후 공개

입력 2024 01 22 15:10|업데이트 2024 01 22 17:43
최준희 인스타그램
최준희 인스타그램
배우 고(故) 최진실의 딸인 인플루언서 최준희(20)가 선(先) 다이어트 후(後) 성형수술을 추천했다.

최준희는 지난 20일 소셜미디어(SNS)에 성형수술 전후의 사진을 공개했다. 그러면서 “성형수술 전 다이어트를 먼저 해야 하는 이유”로 시작되는 글을 올렸다.

최준희는 “80㎏이었을 때 얼굴이라도 먼저 고치자는 마음으로 매일 성형수술을 고민했다. 결국 다이어트 성공 뒤 성형수술을 했고 그 선택에 매우 만족한다”고 적었다.

이어 “쌍꺼풀과 코 재수술, 입술 필러를 했다”며 “성형수술은 결국 몸 입장에선 큰 사고가 난것과 같은 상처나 다름 없다고 하더라”고 덧붙였다.

최준희는 “살이 찐 상태면 독소도 당연하고 더 잘 붓는 것 같은 느낌에 회복도 많이 더딜 것이고, 다이어트 전 입맛대로 자극적인 음식에 익숙한 터라 뭔가 수술로 완성될 이쁜 이목구비가 파묻혀 있을 것 같은 느낌에 살을 쫙 뺀 뒤 쌍커풀 수술을 진행했다. 결과는 만족스러웠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최준희는 “다이어트를 하고 난 뒤 어느 정도 군살이 정리된 얼굴을 보면 이제 어디를 수술해야 하는지가 더 객관적이고 정확하게 눈으로 확인이 가능했다. 딱 눈에 띄는 내 단점들이 보이기 때문에 비만일 때에는 눈앞, 뒤, 옆트임 다 찢고 얼굴형까지 다 고쳐야겠다는 자존감 낮은 눈으로 바라봤다”고 했다.

최준희는 과거 루푸스 투병으로 몸무게가 96㎏까지 늘었고 이후 44㎏을 감량했다고 밝힌 바 있다.

최준희는 고(故) 최진실(1968~2008) 딸로 대중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2022년 2월 와이블룸과 전속계약을 맺으며 연예계 활동을 예고했으나 3개월 만에 계약을 해지했다. 현재 개인 채널을 통해 소통 중이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