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영, ‘학비 6억’ 국제학교 딸 근황 알리며 ‘눈물’

입력 2024 01 30 11:37|업데이트 2024 01 30 14:51
현영 인스타그램
현영 인스타그램
방송인 현영이 딸의 수상에 감격했다.

현영은 28일 “전 오늘 울었어요. 감동의 눈물. 울 딸 첫 전국 대회 도전하는 날이었는데. 이렇게 전국 대회 첫 메달까지 탔다. 그동안 열심히 노력한 다은이 응원 메시지”라고 남겼다.

영상 속 수영대회에 참가한 현영의 딸은 물살을 가르며 수영을 하고 있다. 현영은 메달을 목에 건 딸 옆에서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

현영은 지난 2012년 금융업계 종사자 남편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뒀다. 두 자녀는 현재 인천의 한 국제학교 내 초등학교와 유치원에 다니고 있다. 해당 국제학교는 학비가 1년에 약 4000만원으로 유치원부터 고등학교까지 모두 수료하면 수업료가 6억원에 달한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