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3살 고현정, 동안 피부 유지하려 ‘이렇게’ 세수한다

입력 2024 05 17 11:14|업데이트 2024 05 17 11:24
유튜브 채널 ‘고현정’
유튜브 채널 ‘고현정’
배우 고현정이 동안 피부 유지를 위한 자신만의 세안 방법을 공개했다.

지난 14일 유튜브 채널 ‘고현정’에는 ‘고현정 브이로그 1’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공개된 영상에서 고현정은 자신만의 세안 방법에 대해 설명했다.

고현정은 첫 번째 세안 루틴으로 클렌징 티슈로 메이크업을 지우며 물 온도를 따뜻하게 맞췄다. 이어 목까지 꼼꼼하게 물로 세안했고, 부드럽게 거품으로 세안을 이어갔다. 마지막으로 고현정은 물로 14번 헹구며 거품을 씻었다. 세안 후에는 수건으로 얼굴을 닦아내지 않고 꾹꾹 눌러 물기를 제거했다.

고현정은 “화장은 하는 것보다 지우는 것이 중요하다”며 운을 뗐다.

그는 “저는 얼굴 세안을 하지 않는다. 저는 거의 얼굴 샤워다. 그래서 저는 세수를 할 때 ‘상반신 샤워라고 생각해’ 이러면서 한다”고 말했다.

이어 “림프부터 마사지하면서 풀고 샤워하기 전에도 귀를 엄청 만진다. 예열시키고 얼굴이 좀 발그스레해진다 그러면 이제 ‘땀 뺀 것 같다’면서 얼굴 샤워를 한다”고 설명했다.

고현정은 “세안하면서 거울로 자기를 보지 않나. 그러면 얼굴 형상에 갇힐 확률이 높다. ‘내 얼굴이 왜 이렇게 됐지’라며 유난히 자기 얼굴을 들여다보는 시간이지 않나. 거울에 너무 가까이 들어가서 자기를 보지 않았으면 좋겠다. 그냥 인상을 보면 되지 않나”라고 했다.

그러면서 “‘잡티 같은 걸 다 없애고 싶어’ 그거에 꽂히기 시작하면 이제 절망을 맛보는 걸로 가는 거다. 내 안에 나한테 신경을 써야 내 겉도 예뻐지는 거 같다. 이걸 내가 아프면서 느꼈다”고 이야기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