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서진, 가족사 고백…“형 두명, 49일 간격으로 사망”

입력 2024 01 25 10:28|업데이트 2024 01 25 10:36
가수 박서진이 가족사를 공개했다.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가수 박서진이 가족사를 공개했다.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가수 박서진이 가족사를 공개했다.

24일 방송된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서 새로운 살림남으로 합류한 박서진이 등장했다.

이날 박서진은 “형 두 명이 49일 간격으로 (사망했다). 큰형은 간 이식 수술을 받았는데 잘못돼서 죽었고, 작은형은 만성신부전증이었는데 잘못돼서 죽었다”고 말했다.

이어 “엄마가 자궁암 3기 판정을 받고, 형들도 없으니까 책임감과 무게감을 느끼면서 성격이 바뀌었다”라고 덧붙였다.

박서진은 “결국 병원비 마련을 위해 고1에게 자퇴하고 아버지와 배를 탔다. 그땐 ‘돈을 벌어야 해. 물고기를 잡아야 해’ 이런 생각밖에 없었다”라고밝혔다.

그러면서 “음반 발매 첫 콘서트 날에 엄마, 아빠 배에 구멍이 나서 배가 가라앉았다. 두 분이 자고 있는데”라며 “하마터면 두 분이 같은 날 돌아가실 뻔했다”고 전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