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은세, 결혼 11년 만에 전한 안타까운 소식

입력 2023 09 22 15:53|업데이트 2023 09 22 16:16
배우 기은세. 기은세 인스타그램
배우 기은세. 기은세 인스타그램
배우 기은세(39·본명 변유미)가 이혼했다.

기은세는 22일 소속사 써브라임을 통해 입장을 내고 “반갑지만은 않은 개인의 소식을 알리게 되어 마음이 많이 무겁다”라며 “오랜 기간 함께해오던 이와, 서로 앞으로의 길을 응원해주며 결혼 생활을 마무리하게 됐다”라고 직접 이혼 소식을 전했다.

이어 “함께 걱정해주실 분들이 많겠지만 모두 앞으로 더 잘 되길 바라기에 해주시는 응원으로 여기며 계속 좋은 작품과 활동으로 인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덧붙였다.

기은세는 지난 2012년 띠동갑 연상의 재미교포 사업가와 결혼했다. 이후 남편과 일상을 소셜미디어(SNS)에 올리며 애정을 뽐내왔으나, 11년 만에 이혼하며 각자의 길을 걷게 됐다. 두 사람 사이 자녀는 없다.

한편 기은세는 지난 ‘투명인간 최장수’로 데뷔한 뒤 ‘달이 뜨는 강’,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왜그래 풍상씨’ 등 드라마와 예능 ‘뷰티스카이’, ‘홈데렐라’ 등에 출연했다. 특히 패션 분야 인플루언서로 활발하게 활동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