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리, 생일 맞아 서울아산병원에 5000만원 기부 ‘훈훈’

입력 2024 06 05 10:38|업데이트 2024 06 05 10:38
가수 겸 배우 혜리. 크리에이티브그룹 아이엔지 제공
가수 겸 배우 혜리. 크리에이티브그룹 아이엔지 제공
그룹 걸스데이 출신 배우 혜리가 자신의 생일을 맞아 선한 영향력을 전파했다.

5일 혜리의 소속사 써브라임은 “오는 9일 생일을 앞둔 혜리가 기부를 통해 따뜻한 마음을 나눴다”며 “혜리는 서울아산병원에 5000만원을 기부했으며, 해당 기부금은 혜리의 뜻에 따라 저소득층을 비롯한 의료취약계층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혜리는 소속사를 통해 “경제적인 어려움으로 인해 치료를 포기하는 분들의 이야기를 듣고, 보다 많은 분이 건강한 모습으로 미래를 꿈꾸길 바라는 마음으로 나눔에 동참했다”고 전했다.

이어 “생일은 저의 기념일이지만 행복을 함께 나눌 수 있게 되어 기쁘고, 앞으로도 여러분들의 사랑에 보답하는 혜리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혜리는 지난 2019년 아시아 어린이들을 위한 교육 프로그램 ‘스쿨스 포 아시아’(Schools for Asia)에 1억원을 기부하며 유니세프 고액 후원자 모임인 아너스클럽의 회원이 됐다.

이후 2020년에는 코로나19 피해자가 집중적으로 발생한 대구·경북 지역 아동들을 위해 1억원을 기부해 ‘세이브더칠드런’ 아너스클럽에도 이름을 올렸다.

이외에도 혜리는 울진, 삼척 산불 피해, 튀르키예 지진 피해 아동을 위한 후원 등 꾸준한 선행으로 온정을 나누고 있다.

2010년 그룹 걸스데이의 멤버로 데뷔한 혜리는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88’을 통해 특유의 밝은 에너지로 배우로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오는 18일에는 넷플릭스 예능 ‘미스터리 수사단’을 통해 시청자들을 만난다.

하승연 기자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