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명수, 윤종신이 준 축의금 액수 공개 “존경스러워”

입력 2024 06 13 18:15|업데이트 2024 06 13 18:15
개그맨 박명수. KBS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 캡처
개그맨 박명수. KBS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 캡처
개그맨 박명수가 가수 윤종신과 주고받은 결혼식 축의금 액수를 공개했다.

13일 방송된 KBS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서는 한 청취자가 “빌린 돈을 갚으려고 하는데 현금으로 주면서 고맙다고 할까요. 계좌이체를 할까요”라는 사연을 보내왔다.

이에 박명수는 “100만원 단위로 넘어가면 현찰은 갖고 다니기 부담된다”며 계좌 이체를 권했다.

이어 “저도 얼마 전에 급하게 돈이 필요해서 후배한테 빌린 적이 있는데 제가 갚을 때 이자를 좀 얹어서 보냈다. 예를 들어 1000만원이면 50만원을 더 얹어 보냈다. 그러니까 후배가 아주 좋아하더라. 그리고 밥도 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돈 주는데 싫어하는 사람은 절대 없다. 그러니까 100만원 빌렸으면 5만원이라도 더 넣어 보내라. 그러면 사람들이 ‘얘 기본이 됐다’는 얘기를 한다”고 덧붙였다.

박명수는 과거 윤종신과의 일화도 공개했다. 그는 “예전에 윤종신 형 결혼할 때 제가 축의금으로 100만원을 냈다. 그런데 종신 형이 저 결혼할 때 110만원인가 120만원을 넣었더라”며 웃었다.

박명수는 “원래 보통 받은 만큼 해주지 않나”라며 “그런데 윤종신 형이 ‘야 그래도 어떻게 그래, 형이 돼서’ 이렇게 말하더라. 그래서 ‘그 양반은 참 사람이 됐구나’라고 생각했다. 존경스러운 마음이 들더라”라고 덧붙였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Best
  1. 전현무, 또 ‘공개연애’ 할 듯 “한두 번도 아니고…”

    thumbnail - 전현무, 또 ‘공개연애’ 할 듯 “한두 번도 아니고…”
  2. “100억에 샀는데…” ‘청담동 건물주’ 윤아, 6년만에 대박났다

    thumbnail - “100억에 샀는데…” ‘청담동 건물주’ 윤아, 6년만에 대박났다
  3. ‘성인방송 강요’에 딸 잃은 父…상의 찢고 “가만히 안 놔둬” 절규

    thumbnail - ‘성인방송 강요’에 딸 잃은 父…상의 찢고 “가만히 안 놔둬” 절규
  4. 폭우에 실종된 의대생 숨진 채 발견… “지문 일치”

    thumbnail - 폭우에 실종된 의대생 숨진 채 발견… “지문 일치”
  5. 바이든, 바로 옆 젤렌스키에 “푸틴입니다!”…‘최악 말실수’에 결국

    thumbnail - 바이든, 바로 옆 젤렌스키에 “푸틴입니다!”…‘최악 말실수’에 결국
  6. 성인방송 출연 협박받다 숨진 아내… 30대 전직 군인 징역 3년

    thumbnail - 성인방송 출연 협박받다 숨진 아내… 30대 전직 군인 징역 3년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