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벽에서 추락한 주인 구하려 홀로 6㎞ 달려간 반려견

입력 2024 06 13 10:49|업데이트 2024 06 13 10:50
절벽에서 떨어져 부상을 입은 주인을 구하기 위해 혼자 6㎞를 달려가 사고 사실을 알린 반려견 블루와 주인 브랜든 개럿. 해당 사진은 개럿의 가족들이 보안관실 측에 제공한 사진이다. 오리건 주 베이커 카운티 보안관실 페이스북 캡처
절벽에서 떨어져 부상을 입은 주인을 구하기 위해 혼자 6㎞를 달려가 사고 사실을 알린 반려견 블루와 주인 브랜든 개럿. 해당 사진은 개럿의 가족들이 보안관실 측에 제공한 사진이다. 오리건 주 베이커 카운티 보안관실 페이스북 캡처
절벽에서 추락해 부상을 입은 주인을 구하기 위해 혼자 6㎞를 달려가 사고 사실을 알린 반려견이 화제다.

12일(현지시간) 미 CBS 뉴스 등에 따르면 미국 오리건주 베이커 카운티 보안관실은 최근 페이스북을 통해 지난 2일 지역 내에서 발생한 절벽 추락 사고를 전했다.

사고를 당한 인물은 브랜든 개럿(62)이라는 남성으로, 당시 그는 반려견 네 마리와 함께 차를 타고 가족과 친구들이 있는 캠핑장으로 돌아가고 있었다.

그러나 개럿은 커브 길을 도는 과정에서 절벽 아래로 떨어졌다. 다행히 목숨은 구했지만 그는 부상과 험준한 지형 탓에 절벽 위까지 올라갈 수 없었었고, 결국 밤새 마냥 구조를 기다려야만 했다.
커브길을 돌다 절벽에서 떨어진 브랜든 개럿의 차량. 
오리건 주 베이커 카운티 보안관실 페이스북 캡처
커브길을 돌다 절벽에서 떨어진 브랜든 개럿의 차량. 오리건 주 베이커 카운티 보안관실 페이스북 캡처
개럿을 구한 건 반려견 ‘블루’였다. 길을 기억하고 있던 블루는 약 6.4㎞의 거리를 혼자 달려 캠핑장에 도착했다. 돌아오지 않는 개럿을 기다리던 가족과 친구들은 블루가 혼자 돌아온 것을 보고 문제가 생겼음을 직감했고, 곧바로 수색에 나섰다.

개럿과 반려견들을 찾던 그들은 도로에서 멀리 떨어진 개울을 살피던 중 절벽 아래로 떨어진 개럿의 차량을 발견했다. 다만 그들은 험준한 지형 탓에 직접 개럿을 구조할 수 없었고, 즉시 오리건주 보안관실에 전화를 걸어 도움을 요청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얼마 후 보안관들과 구조대원들이 현장에 도착했다.
절벽에 떨어진 브랜든 개럿을 구조하기 위해 특수장비를 동원한 현지 구조당국. 
오리건 주 베이커 카운티 보안관실 페이스북 캡처
절벽에 떨어진 브랜든 개럿을 구조하기 위해 특수장비를 동원한 현지 구조당국. 오리건 주 베이커 카운티 보안관실 페이스북 캡처
개럿은 사고 지점으로부터 90m가량 떨어진 곳에서 반려견 세 마리와 함께 발견됐다. 구급대는 특수 장비를 이용해 개럿과 반려견들을 절벽 위로 끌어올린 뒤 헬기에 태워 지역 병원으로 이송했다.

개럿과 반려견들은 모두 목숨은 건졌으나 추락한 탓에 몸 곳곳에 골절상을 입어 현재 병원에서 치료받고 회복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해당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캠핑장으로 혼자 달려간 강아지가 영웅이다”, “강아지의 충성심이 대단하다”, “모두 무사히 구조되서 다행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하승연 기자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Best
  1. 전현무, 또 ‘공개연애’ 할 듯 “한두 번도 아니고…”

    thumbnail - 전현무, 또 ‘공개연애’ 할 듯 “한두 번도 아니고…”
  2. “100억에 샀는데…” ‘청담동 건물주’ 윤아, 6년만에 대박났다

    thumbnail - “100억에 샀는데…” ‘청담동 건물주’ 윤아, 6년만에 대박났다
  3. ‘성인방송 강요’에 딸 잃은 父…상의 찢고 “가만히 안 놔둬” 절규

    thumbnail - ‘성인방송 강요’에 딸 잃은 父…상의 찢고 “가만히 안 놔둬” 절규
  4. 폭우에 실종된 의대생 숨진 채 발견… “지문 일치”

    thumbnail - 폭우에 실종된 의대생 숨진 채 발견… “지문 일치”
  5. 바이든, 바로 옆 젤렌스키에 “푸틴입니다!”…‘최악 말실수’에 결국

    thumbnail - 바이든, 바로 옆 젤렌스키에 “푸틴입니다!”…‘최악 말실수’에 결국
  6. 성인방송 출연 협박받다 숨진 아내… 30대 전직 군인 징역 3년

    thumbnail - 성인방송 출연 협박받다 숨진 아내… 30대 전직 군인 징역 3년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