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김태희 처음엔 잘생긴 사람 좋다고 나 거절”

입력 2024 06 04 06:59|업데이트 2024 06 04 06:59
가수 비. 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 캡처
가수 비. 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 캡처
가수 비가 아내인 배우 김태희와 교제하게 된 사연이 공개됐다.

3일 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에 올라온 영상에서 비는 아내 김태희와 첫 만남에 대해 언급했다.

비는 “광고 촬영을 갔는데 김태희가 있더라. 나랑 스타일이 다른 사람이라고 생각했다. 그분이 내 스타일은 아니었다”고 했다.

이에 신동엽이 “태희씨도 자기 스타일이 아니었을 수 있다”고 하자 비는 “그건 100% 맞다”며 “나한테 잘생긴 사람이 좋다면서 처음 다가갔을 때 ‘제 스타일이 아니다’고 하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비는 김태희의 전화번호를 알아내 전화했다고 한다.

그는 “‘저 비, 정지훈입니다’라고하니까 ‘왜 전화했냐’고 하더라. 그냥 식사라도 한 번 할 수 있으면 좋겠다고 하니까 ‘왜 해야 하냐. 괜찮다’고 하더라. 승부욕이 불끈 올라왔다. 전화를 끊고 5~10분 생각해보니 화가 났다. 그래서 다시 전화했다. 그래도 안 됐다”고 말했다.

1년 뒤 군대에서 휴가를 나온 비는 우연히 김태희와 연락이 닿았고, 이를 계기로 김태희에게 밥을 같이 먹자고 다시 제안했다. 그제야 김태희는 비의 제안을 수락했다고 한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