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실 14개 5500평 저택’ 보유 추신수 “직접 청소한다”

입력 2024 01 25 16:19|업데이트 2024 01 25 17:25
하원미 유튜브 캡처
하원미 유튜브 캡처
미국에 화장실 14개짜리 5500평 저택을 보유 중인 추신수가 가족들과 직접 청소하는 영상을 공개했다.

아내 하원미는 24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미국 일상 완전체 추패밀리, 미국 집 청소, 장보기 (feat. 남편, 3남매)”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영상 속에서 추신수 하원미 부부는 두 아들과 딸과 함께 영상 일기를 찍으며 미국에서의 일상을 전했다.

점심 식사를 끝낸 추신수는 가족과 함께 대청소에 나섰다. 하원미는 “많은 분이 이렇게 큰집 청소 어떻게 하냐고 많이 물어보는데 저희는 웬만해선 저희가 청소를 다 한다”고 말했다. 이어 “한 달에 한 번 정도 업체 불러서 청소하기도 하는데 안 부를 때도 많다. 웬만해서는 저희가 다 청소하고 있다. 어떻게 하는지 보여드리겠다. 저희가 일손이 많다”고 밝혔다.

두 아들과 함께 차고 청소에 나선 추신수에게 하원미는 “오늘 아이들과 5개의 차고 청소를 다 했다. 평소에도 이렇게 하시냐?”고 묻자 추신수는 “애들이랑 같이한다. 눈에 보일 때마다 치운다. 같이 살고 같이 해봐야 여기가 얼마나 소중하고 깨끗이 써야 하는지 알기 때문에”라고 말했다. 이에 하원미는 “가장다운 모습 감사하다”며 추신수를 칭찬했다.

하지만 추신수의 큰아들은 “평소에도 이렇게 열심히 청소하냐?”는 엄마의 질문에 웃으며 “(사실) 거짓말이다”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KBS 2TV 살림남 캡처
KBS 2TV 살림남 캡처


아내 하원미는 유튜브를 통해 화장실만 14개 딸린 1만 8000㎡(5500평) 규모의 미국 저택을 공개했다. 특히 와인 수백병을 보관할 수 있는 셀러와 초대형 바, 영화관, 수영장과 함께 그동안 추신수가 받은 트로피를 전시한 박물관이 눈길을 끌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