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고은, 박정민 안 친한데 “다짜고짜 사랑한다고 얘기”

입력 2024 02 05 17:36|업데이트 2024 02 05 17:36
유튜브 채널 ‘요정재형’ 캡처
유튜브 채널 ‘요정재형’ 캡처
배우 김고은이 ‘파묘’ 출연에 관해 이야기했다.

지난 4일 유튜브 ‘요정재형’ 채널에는 ‘네 연기를 왜 믿고 보는지 알겠다… 너 진짜 멋있다 고은아’라는 제목의 영상이 업로드됐다. 최근 영화 ‘파묘’로 돌아온 김고은이 출연했다.
유튜브 채널 ‘요정재형’ 캡처
유튜브 채널 ‘요정재형’ 캡처
이날 김고은은 박정민에게 영화 출연 추천을 받은 것에 대해 “‘유미의 세포들’ 촬영 초창기에 전화를 받았다”며 “저희가 막 친한 사이는 아니다. 전화하면 용건이 있어야 한다”고 입을 열었다.

그는 “박정민이 장재현 감독님 알지? 감독님 정말 좋은 사람이다. 내가 인간적으로도 사랑한다. 그러는 거다. 그냥 다짜고짜 ‘내가 너무 사랑하는 사람이다’라고 말했다”라며 웃었다.

김고은은 “박정민이 ‘사바하’ 촬영 당시 엄청 행복했고 감독님을 사랑한다고 계속 강조하면서 내게 ‘파묘’라는 대본이 들어올 거라며 추천했다”고 했다.

또 김고은은 ‘파묘’에 대해 “이런 얘기 진부할 수 있지만 굉장히 새로운 느낌의 대본이었다”고 했다.

그는 “이건 어떻게 그려질까 계속 상상하게 되고 진짜 그냥 배우들 보는 재미로도 엄청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일단 (최)민식 선배님이랑 정말 해보고 싶었다. 이렇게 같이 연기의 합을 막 맞추는 기회가 잘 없지 않나. 굉장히 반가운 조합이었다”고 했다.

김고은이 출연하는 영화 ‘파묘’는 오는 22일 개봉한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