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 위해 탄원서 제출…뉴진스 민지 “우린 깡 있어”

입력 2024 05 18 20:00|업데이트 2024 05 18 20:00
뉴진스 민지가 23일 서울 성동구 한 매장에서 열린 패션브랜드 행사에 참석하고 있다. 2024.4.23 뉴스1
뉴진스 민지가 23일 서울 성동구 한 매장에서 열린 패션브랜드 행사에 참석하고 있다. 2024.4.23 뉴스1
어도어 민희진 대표와 모회사 하이브의 갈등이 이어지는 가운데, 어도어 소속 걸그룹 뉴진스 멤버 민지가 심경을 밝혔다.

18일 민지는 팬 소통 플랫폼 ‘포닝’을 통해 “버니즈(뉴진스 팬덤명)가 생각하고 걱정해주는 것보다 뉴진스는 단단하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는 깡과 총이 있는 토끼들이라고. 내가 말했지? 깡총깡총. 총은 장난인 거 알지? 사랑의 총알”이라고 너스레를 떨며 팬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뉴진스 멤버들은 민 대표가 하이브를 상대로 제기한 의결권 행사금지 가처분 신청 심문기일이 열린 지난 17일 재판부에 탄원서를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탄원서의 구체적인 내용은 알려지지 않았다. 뉴진스 멤버들이 이번 사태와 관련해 목소리를 낸 것은 처음이다. 민 대표와 긴밀한 유대감을 형성해온 만큼 민 대표 측에 힘을 실은 것으로 예상된다.

어도어 민 대표 측 관계자는 한국일보에 “뉴진스 멤버 전원이 지난 17일 재판부에 탄원서를 제출했다. 민희진 대표가 해임되어서는 안 된다는 내용인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뉴진스는 오는 24일 국내 새 더블 싱글 ‘하우 스위트’(How Sweet)를 발매한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