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배우들, 최지우에 자극받아” 존재감 미쳤다고 말나온 이유

입력 2024 07 09 17:55|업데이트 2024 07 09 17:55

최지우, 13년 만에 日드라마 출연…화제

배우 최지우(오른쪽에서 세 번째)가 일본 TBS 일요드라마 ‘블랙페앙’ 시즌2에 출연한다. ‘블랙페앙’ 공식 SNS
배우 최지우(오른쪽에서 세 번째)가 일본 TBS 일요드라마 ‘블랙페앙’ 시즌2에 출연한다. ‘블랙페앙’ 공식 SNS
배우 최지우가 13년 만에 일본 드라마에 출연한다는 소식에 현지 반응이 뜨겁다. 함께 출연한 일본 배우들 역시 입을 모아 최지우를 칭찬했다.

9일 스포니치는 ‘시들지 않는 최지우의 매력, 일본 배우진도 자극받는 존재감’이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최지우의 일본 드라마 출연 소식을 알렸다. 최지우가 일본 드라마에 출연하는 것은 2011년 ‘겨울의 벚꽃’ 우정 출연 이후 13년 만이다.

최지우는 TBS 일요드라마 ‘블랙페앙’ 시즌2에 출연한다. ‘블랙페앙’은 TBS에서 2018년 방송된 드라마로, 6년 만에 시즌2를 새롭게 선보인다.

최지우는 극 중 한국의 의사이자 병원 경영자, 음식점 경영자로서 해외에서도 가게를 낼 정도의 수완을 가진 박소현 역을 연기한다.

스포니치는 “특히 주목받은 건 13년 만에 일본 드라마에 출연하는 한국의 인기 여배우 최지우”라고 소개했다. TBS는 “‘겨울연가’로 일본 최초 한류 붐을 일으킨 주인공”이라고 최지우의 출연 소식을 전했다.

지난 7일 방송된 1화에서 최지우가 화면에 등장하자 온라인상에서는 “최지우를 닮았다고 생각했는데 진짜 최지우라니”, “무서울 정도로 변하지 않았지만 예쁘다”, “그립다”, “그대로네” 등의 반응이 잇따랐다.

최지우는 드라마 홍보를 위해 지난 2일 도쿄에서 진행된 드라마 기자회견에도 참석했는데, 이 자리에서도 관심을 한몸에 받았다.

드라마 주연인 일본 배우 니노미야는 기자회견장에서 최지우에게 “와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촬영하며) 축복받은 현장에 있다고 느꼈다”고 말했다.

또 다른 배우 타케우치도 “(최지우가) 촬영 현장에 있으면 현장 분위기가 달라지는 것 같다”고 했다. 이들은 최지우의 첫인상에 대해 “귀엽다”며 솔직한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이에 대해 스포니치는 “일본 배우진이 최지우의 존재감에 자극받는 있는 모습이었다”고 전하며 최지우를 치켜세웠다.

윤예림 기자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Best
  1. 이혜영 “응급실, 입원, 수술…고통스러운 병” 건강이상 고백

    thumbnail - 이혜영 “응급실, 입원, 수술…고통스러운 병” 건강이상 고백
  2. 강민경 “고교 때 스타킹 신는데 화장실 위에서 훔쳐보더라”

    thumbnail - 강민경 “고교 때 스타킹 신는데 화장실 위에서 훔쳐보더라”
  3. “엄마 배 속에 있을 때…” 태아 시절 기억한다는 아기, 가능한 일일까

    thumbnail - “엄마 배 속에 있을 때…” 태아 시절 기억한다는 아기, 가능한 일일까
  4. 하정우, 데뷔 21년 만에 SNS 개설…‘이 배우’와 다정한 투샷

    thumbnail - 하정우, 데뷔 21년 만에 SNS 개설…‘이 배우’와 다정한 투샷
  5. “맛없으니 먹어보라” 美경찰 출동시킨 한인 부녀 ‘버블티 사건’

    thumbnail - “맛없으니 먹어보라” 美경찰 출동시킨 한인 부녀 ‘버블티 사건’
  6. “생일 한달 앞두고”…‘태권도장 학대’ 5살, 의식불명 11일 만에 숨졌다

    thumbnail - “생일 한달 앞두고”…‘태권도장 학대’ 5살, 의식불명 11일 만에 숨졌다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뉴스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