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은 학교 여대생 성폭행 후 길에 버리고 달아난 20대 남성…검찰 송치

입력 2024 01 25 08:01|업데이트 2024 01 25 10:32
서울 종로구 혜화역 인근에서 20대 여대생이 쓰러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성폭행 혐의로 같은 학교 남학생을 긴급 체포했다. 폐쇄회로(CC)TV 장면. 채널A 캡처
서울 종로구 혜화역 인근에서 20대 여대생이 쓰러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성폭행 혐의로 같은 학교 남학생을 긴급 체포했다. 폐쇄회로(CC)TV 장면. 채널A 캡처
같은 학교 여학생을 성폭행한 후 골목에 방치하고 달아난 20대 남성이 구속 상태로 검찰로 넘겨졌다.

서울 혜화경찰서는 준강간 혐의를 받는 20대 남성 A씨를 구속 송치했다고 24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9일 새벽 4시쯤 같은 학교 여학생 B씨를 성폭행하고 달아난 혐의를 받는다.

추운 날씨에 의식을 잃고 골목에 쓰러져 있던 B씨는 지나가던 시민이 경찰에 신고해 병원으로 옮겨졌다.

경찰은 주변 폐쇄회로(CC)TV를 통해 골목 안으로 B씨를 부축해 들어갔다 1시간여 뒤 혼자 나온 A씨를 추적, 같은 날 오전 8시 20분쯤 자택에서 체포했다.

조사 결과 사건 전날 B씨 등과 술을 마신 A씨는 취한 B씨를 데려다주던 중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파악됐다.

권윤희 기자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