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객 1000명 넘었는데…” 하정우, 동생 결혼식 비용 ‘전액 지불’

입력 2024 01 23 10:49|업데이트 2024 01 23 15:09
TV CHOSUN ‘조선의 사랑꾼’
TV CHOSUN ‘조선의 사랑꾼’
배우 황보라가 시아주버님인 배우 하정우가 결혼식 비용을 전액 계산해줬다고 밝혔다.

22일 방송된 TV CHOSUN ‘조선의 사랑꾼’에 출연한 황보라는 결혼식 당시를 회상했다.

이날 김지민이 “(결혼식 때) 몇 명 왔냐”라고 묻자 황보라는 “1000명 넘게 왔던 것 같다. 1, 2층을 다 대관했다”라고 답했다. 이에 김지민은 “하긴. 시아버님 지인에 하정우씨 지인에 남편 지인까지”라고 말했다.

황보라는 이어 “너무 많이 왔다. 그런데 저희 결혼식 비용을 대주신 분이 있다”라며 “시아주버님이 내주셨다. 통 크게”라고 하정우가 결혼식 비용을 대신 내줬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하정우가 남편에게) ‘형이 뭘 해주면 좋겠니? 갖고 싶은 거 있으면 얘기해’라고 말했다고 하더라. (남편이) ‘형 난 없어’라고 계속 말했는데, (하정우가) ‘형이 그럼 내가 그거(결혼식장 비용) 할게’라고 했다더라”고 덧붙였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