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지원, 이혼한 전처 언급 “연상녀 싸울 때 안 좋아”

입력 2024 05 19 15:46|업데이트 2024 05 19 15:46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캡처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캡처
가수 은지원이 이혼한 전처를 언급했다.

지난 18일 방송된 KBS 2TV 예능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서는 백지영, 은지원이 박서진과 요요미를 핑크빛으로 몰아갔다.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캡처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캡처
은지원은 이날 방송에서 박서진이 강진의 ‘연하의 남자’를 부르자 “의미심장하다. 왜 이 노래를 부른 거냐. 누구를 위한 세리머니냐”고 캐물었다. 요요미를 위한 노래가 아니냐는 것. 앞서 박서진의 가족들은 행사장에서 만난 요요미와 모태 솔로 박서진의 핑크빛을 적극적으로 응원한 바 있다.

백지영은 “(박서진이) 지난번에 연상, 연하 중 자기는 (이상형이) 연하라고 했다”면서 “아직도 그대로냐”고 물었다. 박서진이 “네”라고 답하자, 실제로 9살 연하 배우 정석원과 결혼한 백지영은 “사람마다 다르겠지만 연상 여자친구의 장점, 매력이 있다”고 했다.

은지원은 이때 “저도 연상녀와 결혼한 적 있으니까”라면서 본인의 전처를 얘기 꺼냈다. 그는 “싸울 땐 별로 안 좋다. ‘야 야’로 들어가니까”라며 연상 연하 커플의 단점을 전했다. 그는 ‘좋은 점은 없었냐’는 물음에 “어렸을 때는 연상이다 보니까 뭔가 의지하게 되고 또 저는 타지에서 만났다. 그러다 보니까 굉장히 많이 챙겨주는 부분(이 좋더라)”고 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