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상진♥김소영 둘째 성별 ‘깜짝 공개’

입력 2023 09 26 13:36|업데이트 2023 09 26 13:36
오상진, 김소영 부부의 둘째 성별이 공개됐다. 유튜브 ‘김소영의 띵그리TV’
오상진, 김소영 부부의 둘째 성별이 공개됐다. 유튜브 ‘김소영의 띵그리TV’
오상진, 김소영 부부의 둘째 성별이 공개됐다.

지난 25일 유튜브 채널 ‘김소영의 띵그리TV’에는 ‘긴장되는 순간! 과연 왓슨이의 정체는?!’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에서 김소영은 “어느덧 (임신) 5개월을 앞두고 있다. 아직 주변에 임신을 알리지 못한 상태로 병원에 가는 날이다. 오늘 가면 아마 왓슨이(태명)의 성별을 알 수 있을 것 같다. 남자라면 보일 시기이기 때문에 최종 확인을 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김소영은 병원 엘리베이터에서 남편 오상진에게 “딸이기만을 오매불망 바라잖아”라고 언급했다. 이에 오상진은 “전혀 그렇지 않아. 둘 다 좋아”라고 답했다. 김소영이 “수아가 너무 예뻐서 또 딸 낳고 싶다며”라고 묻자 오상진은 “아니야. 결과에 따라 애한테 미안할 수 있어서”라며 말을 아꼈다.
오상진, 김소영 부부의 둘째 성별이 공개됐다. 유튜브 ‘김소영의 띵그리TV’
오상진, 김소영 부부의 둘째 성별이 공개됐다. 유튜브 ‘김소영의 띵그리TV’
검사 결과 둘째의 성별은 아들이었다.

집으로 돌아온 김소영이 “남자애들은 엄청 활동적이라던데”라며 걱정하자 오상진은 “놀아주면 되지”라고 말했다.

오상진은 이어 “첫째 땐 아들이라 생각했는데 딸이었고 둘째는 딸이라 생각했는데 아들이라 행복한 부분이 있다”고 덧붙였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