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 많고 잘생긴’ 91년생 왕자, 초호화 결혼사진 공개

입력 2024 01 25 06:43|업데이트 2024 01 25 10:33
마틴 왕자 SNS
마틴 왕자 SNS
열흘간 초호화 결혼식을 열었던 하사날 볼키아 브루나이 국왕의 넷째 아들 압둘 마틴(32) 왕자가 결혼사진을 공개했다.

지난 23일 마틴 왕자는 자신의 소셜미디어(SNS) 계정에 결혼 사진을 공개했다. 결혼식 피로연이 끝난 지 일주일 만이다.

공개된 사진 속 두 사람은 함께 서서 카메라를 향해 다정하게 웃고 있다.

앞서 마틴 왕자는 지난 7일부터 16일까지 열흘간 자신의 약혼녀 아니샤 로스나 이사 칼레빅과 결혼식을 올렸다.

1991년생인 마틴 왕자는 왕위 계승 서열 6위여서 왕이 될 가능성은 작다. 그러나 잘생긴 외모와 폴로 선수 경력 등으로 많은 인기를 누리고 있다. 그는 인스타그램 팔로워만 307만명에 이른다.

마틴 왕자는 영국 킹스칼리지 런던대와 영국 왕립 육군사관학교를 나왔다. 폴로 선수로 활동하며 2019년 동남아시아 게임에서 브루나이 국가대표로도 뛰었다. 지금은 브루나이 공군 소령이자 헬리콥터 조종사로 복무하고 있다.

마틴 왕자와 결혼하는 아니샤는 볼키아 국왕 특별 고문의 손녀로 패션업체와 관광회사를 운영하고 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두 사람은 수년 전부터 교제해 왔다.

브루나이는 말레이 제도 중앙부 보르네오섬 북서부 해안에 있는 나라다. 인구 45만명에 불과한 작은 나라지만 앞바다에서 천연가스와 원유가 생산돼 1인당 국내총생산(GDP)은 3만6천달러로 동남아시아에서 싱가포르에 이어 두 번째로 높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